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윤세아·정유미 등, 신생 ‘에이스팩토리’ 전속계약...오랜 매니저와 의리

기사승인 2019.03.18  16:25:22

공유
ad38
ad48

배우 윤세아·정유미·나영희·신다은·최대훈이 에이스팩토리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사진=조이앤마리오(정유미), 아윤채 (윤세아), 에이스팩토리(신다은, 나영희, 최대훈)

오늘(18일) 에이스팩토리 측은 “정유미·윤세아·신다은·나영희·최대훈이 전 소속사와 계약 만료 이후, 오랜 시간 함께해온 매니저와 함께 에이스팩토리에서 새 출발하게 됐다. 끈끈한 의리로 맺어진 인연인 만큼 앞으로도 서로 간의 신뢰를 바탕으로 다양한 활동에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2005년 영화 ‘혈의 누’로 데뷔 이후 다양한 작품 속에서 개성 강한 캐릭터를 선보여온 윤세아는 지난해 드라마 ‘SKY캐슬’ 노승혜 캐릭터를 만나 신드롬급 인기를 얻었다. 이후 뷰티, 패션, 푸드 등 ‘광고퀸’ 자리를 꿰차며 그 저력을 과시하고 있다.

정유미는 드라마, 라디오, 예능 등 다양한 작품에서 두각을 드러낸 배우다. 드라마 ‘프리스트’, ‘검법남녀’, ‘브라보 마이 라이프’, ‘마스터-국수의 신’, ‘육룡이 나르샤’ 등 쉴 틈 없는 연기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신다은 역시 다양한 활동을 선보이며 자신만의 영역을 구축하고 있다. 지난해 드라마 ‘역류’, 연극 ‘돌아서서 떠나라’, 예능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으로 활동한 신다은은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나영희는 최근 드라마 ‘붉은 달 푸른 해’와 ‘뷰티 인사이드’에 출연했으며 최대훈은 23일 첫 방송 예정인 tvN 새 토일드라마 ‘자백’을 앞두고 있다.

한편 에이스팩토리는 '자백'의 제작사로 드라마 제작 및 매니지먼트 사업을 포괄하는 신생 종합 엔터테인먼트사다. 현재 유재명, 태인호, 전석호, 장승조, 유성주, 이규형, 염혜란, 남기애가 소속돼 있다. 

에디터 임라라 fkfk0111@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