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대탈출2’ 강호동, ‘믿보’ 탈출폭격기 귀환..."모든게 단서야"

기사승인 2019.03.18  12:56:45

공유
ad38
ad48

지난 시즌에 이어 강호동이 또 한번 ‘탈출 폭격기’로 활약한다.

17일 첫 방송된 tvN ‘대탈출2’는 지난 시즌보다 한 층 업그레이드된 스케일과 몰입도로 성공적인 출발을 알렸다.

특히 이날 방송에서 강호동은 멤버들과 다시 만나 더욱 끈끈해진 팀워크로 협동심을 발휘해 탈출에 나섰다. 그는 예리한 관찰력부터 캐비닛을 부수는 괴력까지 다채로운 활약을 선보여 ‘프로 탈출러’로서 존재감을 아낌없이 드러냈다. 먼저 강호동은 멤버들과 눈을 가린 채 들어가게 된 첫 장소인 체육관 강당에서 좌측은 창문이 닫혀있고 우측은 창문이 열려있다는 특이점을 발견해 날카로운 눈썰미를 자랑했다.

이후 체육관 복도에서 모두가 단서를 찾지 못하고 막다른 벽에 부딪혔을 때 강호동은 텅 비어 있는 소화전 내부를 이상하게 여겨 멤버들을 불러 모은 뒤 수상한 버튼까지 발견해 놀라움을 전했다. 이어 피오가 합세해 버튼을 누르자 잠겨 있던 방수기구함이 열리고 지하로 향하는 계단이 드러나 두 사람은 환상의 콤비 플레이로 ‘굿 스타트’라는 호응을 받기도 했다.

또한 그는 C 등급의 카드키를 찾지 못해 또 한 번 난관에 부딪혔을 때 식당이 안쪽에서 잠긴 이유가 있을 것이라며 자신의 생각을 전하고 “모든 사물이 다 단서다” “모든 것에는 이유가 있다” 등의 명언을 남기는 등 존재감을 전하기도 했다.

그뿐만 아니라, 강호동은 명불허전 ‘힘호동’으로 활약해 보는 이들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시즌1에서 캐비닛을 두 번 부순데 이어 시즌2에서는 육관 복도에 비치된 캐비닛을 추가로 부수며 ‘기물 파손 상습범’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더해 가까스로 식당 문을 연 뒤에는 가로막혀 있던 테이블과 의자를 단숨에 뚫고 지나가는 등 남다른 괴력을 선보였다.

한편 tvN ‘대탈출2’는 매주 일요일 오후 10시 40분 방송된다.

사진=tvN '대탈출2' 캡처 

에디터 임라라 fkfk0111@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