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CJ CGV, 국가고객만족도 영화관 부문 1위 선정...4DX 外 차별화 이끌어

기사승인 2019.03.18  11:14:21

공유
ad38
ad48

CJ CGV가 한국생산성본부가 발표한 2019년 국가고객만족도 조사(이하 NCSI)에서 영화관 부문 1위에 선정됐다.

사진=CJ CGV 제공

NCSI는 제품 또는 서비스를 경험한 고객이 직접 평가한 만족도를 나타낸 지표로 고객의 기대수준, 인지품질, 고객충성도, 고객유지율 등의 항목을 종합적으로 평가하는 만큼 신뢰도가 높다.

올해 조사에서 CJ CGV는 극장의 기본 가치인 관람 환경은 물론 다양한 문화 경험을 누릴 수 있는 복합문화공간 ‘컬처플렉스’로서의 활동이 관객들로부터 호응을 얻은 것으로 나타났다. 문화 트렌드와 라이프스타일을 반영한 각종 엔터테인먼트 공간들을 선보여 고객에게 색다른 즐거움을 선사했다. 또한 4DX, 스크린X 등 차별화된 상영 기술로 관람 트렌드를 이끌었다.

CJ CGV는 ‘컬처플렉스’ 콘셉트를 중심으로 2018년에도 다양한 고객들의 니즈를 충족시키기 위한 참여형 문화 놀이터를 지속적으로 선보였다. 자연 콘셉트의 잔디 슬로프 특별관 ‘씨네&포레'를 비롯해 극장형 방탈출게임 '미션브레이크', 체험형 미션 게임 ‘미션레이스’, 스포테인먼트 공간 '볼링펍', 로비 라이브러리 '북&라운지' 등을 새롭게 오픈했으며 VR 엔터테인먼트 공간 ‘V 버스터즈’ 리뉴얼 등을 통해 공간의 다양화를 꾀했다.

사진=CJ CGV 제공

CJ CGV는 상영 기술 측면에서도 선도적 진화를 이끌어왔다. 바람, 물, 향기 등 영화의 몰입감을 극대화하는 오감체험특별관 '4DX'는 지난해 전세계 61개국에서 2300만 관객 및 2억9000만달러 성적을 기록하며 역대 최고 실적을 달성했다. 다면상영특별관 ‘스크린X’ 또한 지난해에만 무려 9개 신규 국가에 진출하며 글로벌 연 관람객 400만명을 돌파했다.

뿐만 아니라 세계적인 영화 전문 전시회 ‘쇼이스트’에서 기술력을 인정받아 ‘올해의 혁신상’을 수상하는 쾌거도 거뒀다. 이에 더해 ‘보헤미안 랩소디’ 스크린X 버전은 젊은 층의 뜨거운 호응을 이끌어내며 새로운 관람 패러다임을 제시했다. 세계 최초 기술 통합관 '4DX with ScreenX'는 미국 경제지 '패스트 컴퍼니'가 선정한 '2019 세계에서 가장 혁신적인 기업'의 라이브 이벤트 부문에 선정되며 혁신성을 인정받았다.

이밖에 CJ CGV는 남녀노소 누구나 다양한 극장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고객 맞춤형 멤버십 서비스도 강화했다. 50세 이상 중·장년 영화 마니아들을 위한 ‘CGV 노블레스 클럽’ 혜택을 확대하고 극장 데이트를 즐기는 커플들을 위한 ‘커플링 클럽’도 론칭했다. 또한 IMAX 영화를 사랑하는 국내 팬들에게 보답하는 마음을 담아 전세계 극장사업자 최초로 ‘IMAX 마니아’ 멤버십을 선보이는 등 세분화된 맞춤형 할인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에디터 박경희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