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박서준, 亞영화계 주목...AFA 라이징스타상 수상 “다양한 국가서 작품 해보고파”

기사승인 2019.03.18  08:11:05

공유
ad50

대세 배우 박서준이 아시아 영화계에서 주목하는 스타로 우뚝 섰다.

17일 오후 홍콩 TVB시티에서 열린 제13회 아시안필름어워드(AFA) 시상식에 초청받은 박서준이 ‘라이징 스타상’을 수상했다. 향후 아시아 영화계를 이끌어가기에 충분한 실력과 스타성을 갖춘 젊은 아티스트에게 수여되는 상이다.

AFA 아카데미 대표이자 홍콩필름페스티벌 조직위원장인 알프레드 웡 회장은 “한국배우 박서준은 젊고 유능한 배우”라면서 박서준이 출연 작품들에서 보여준 연기에 대해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는 후문이다.

수상자로 호명된 후 무대에 등장한 박서준은 중국어로 인사를 전해 더욱 큰 박수를 받았다. 이어 “아시안필름어워드에는 처음 참석하는데 이렇게 좋은 수상의 기회까지 주셔서 감사드린다”면서 “이번 시상식을 계기로 한국뿐만 아니라 다양한 국가에서 다양한 사람들과 작품을 해보고 싶다는 생각이 든다. 다양한 작품으로 인사드릴 수 있도록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겠다” 는 수상 소감을 전했다.

박서준이 수상의 영예를 얻은 AFA는 아시아 영화의 진수를 추출해내고, 아시아 전역의 여러 나라에서 활동하는 영화예술인들을 격려하기 위해 만들어졌다.

한편, 박서준은 올해 개봉을 앞두고 있는 신작 ‘사자’에서 아버지를 잃은 상처를 지닌 격투기 챔피언 용후 역을 맡았으며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사진=어썸이엔티 제공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