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이몽’ 유지태, 실존인물 김원봉 열연 예고! 더욱 단단해진 남성미

기사승인 2019.03.14  08:09:01

공유
ad50

유지태가 강직한 남성미로 시선을 압도했다.

오는 5월 방송 예정인 MBC ‘이몽’(연출 윤상호/극본 조규원/ 작 이몽 스튜디오 문화전문회사)측이 유지태(김원봉)의 극중 이미지를 엿볼 수 있는 캐릭터 컷을 공개했다.

사진=MBC

3.1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 드라마 ‘이몽’은 일제 강점기 조선을 배경으로 일본인 손에 자란 조선인 의사 이영진과 무장한 비밀결사 의열단장 김원봉이 펼치는 첩보 액션 드라마.

유지태는 무장독립투쟁을 이끈 의열단장 ‘김원봉’ 역을 맡았다. 극중 김원봉은 뜨거운 가슴과 거침없는 행동력으로 조선의 독립을 위해 의열단을 조직, 무장투쟁의 최선봉에서 펄펄 끓는 용광로 같은 삶을 살아가는 인물.

실존 인물을 기반으로 하지만 드라마적 해석이 더욱 크다는 점이 특별하다. 이에 유지태가 투쟁 본능을 타고난 독립 투사를 어떻게 표현해낼지 기대감이 고조되고 있다.

특히 공개된 캐릭터 컷 속 유지태는 강직한 남성미로 눈길을 단번에 사로잡는다. 한 손에 장총을 쥐고 날카로운 시선을 내비치고 있는 그의 포스 넘치는 모습이 공개된 것. 입을 굳게 다문 채 냉철한 표정을 짓고 있는 유지태에게서 풍겨 나오는 강인함과 압도적인 아우라가 이목을 집중시킨다.

유지태는 “대한민국 국민의 한 사람으로서 독립 운동가들의 투지를 담은 작품에 참여할 수 있어 큰 영광”이라면서 출연 소감을 밝힌 뒤, “‘이몽’을 통해 연기를 하는 매 순간 가슴이 뜨거워짐을 느끼며, 순국선열들의 순고한 희생정신을 기리고 싶어 출연하게 됐다. 모든 배우들과 스태프들이 열정을 다해 촬영에 임하고 있으니 많은 기대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3.1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 드라마 ‘이몽’은 오는 5월 MBC 방송 예정이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