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설경구X전도연 ‘생일’, 진정성 가득+섬세한 감정연기...스틸 10종 공개

기사승인 2019.03.05  08:29:55

공유
ad38
ad48

설경구, 전도연이 그날의 기억을 관객들과 공유한다.

사진='생일' 스틸컷

4월 3일 개봉을 확정한 ‘생일’이 설경구, 전도연의 강렬한 포스가 느껴지는 스틸 10종을 공개했다.

‘생일’은 2014년 4월 16일 세상을 떠난 아들의 생일날, 남겨진 이들이 서로가 간직한 기억을 함께 나누는 이야기를 다뤘다. ‘나도 아내가 있었으면 좋겠다’ 이후 18년 만에 호흡을 맞춘 설경구, 전도연의 부부 연기가 기대가 되는 작품이다.

이번에 공개된 스틸은 장면마다 진정성 가득한 연기를 담아낸 배우들의 모습이 담겨 이들의 열연과 스토리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사진='생일' 스틸컷

설경구는 아들이 세상을 떠나던 날에 아버지의 자리를 지키지 못해 가족에 대한 미안함을 안고 살아가는 아빠 정일 역을 맡아 섬세한 감정 연기를 선보인다. 전도연은 떠나간 아들에 대한 그리움을 안고 슬픔을 묵묵히 견뎌내는 엄마 순남 역으로 풍부한 감정 연기와 폭발적인 열연을 펼친다.

두 배우와 함께 연기하는 아역배우 김보민은 오빠와의 행복한 기억을 간직하고 있는 동생 예솔 역으로 등장해 순수하고 생생한 감정 연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시’ ‘밀양’ 등 이창동 감독 작품들에서 연출부로 활동하며 내공을 쌓은 이종언 감독이 메가폰을 잡아 영화가 담고자 하는 주제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과 깊이 있는 고민을 바탕으로 세상 모든 가족을 위한 진정성 있는 시나리오를 완성시켰다.

그날의 기억을 되새길 ‘생일’은 4월 3일 개봉한다. 

에디터 박경희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