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포토] '스카이캐슬' 오나라 "후배한테 먼저 인사할 수 있는 배우가 되고 싶어요"

기사승인 2019.02.11  15:56:15

공유
ad38
ad48

- 오나라

 

 

 

 

 

'SKY 캐슬'로 큰 사랑을 받은 오나라의 인터뷰가 진행됐다. 

오랜시간 뮤지컬 무대에 올라왔던 오나라는 30살이 넘은 나이에 방송과 영화에 발을 들였다. 묵묵히 노력해온 결과 '나의 아저씨', 'SKY 캐슬'에서 좋은 캐릭터를 만나 시청자들의 큰 사랑을 받고 있다.

오나라는 "다른건 모르겠지만 성실하게 일하고 있구나 하는 자부심은 있는 거 같아요"라며 "신인병 비슷한 게 아직도 남아있어요. 현장가서도 제일 먼저 나가서 앉아있고, 신 바뀔때 옷 갈아입고 나와서 먼저 인사를 해요. 그런게 무대에서 배운 성실함인거 같아"라고 전했다.

또 "앞으로 그걸 잃지 않도록 노력하고 싶어요. 후배한테 먼저 인사할 수 있는 배우가 되는 게 제 꿈이에요"라고 밝혔다.

사진=싱글리스트DB(라운드테이블 김수)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