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방탄소년단, '그래미 어워드' 참석소감 "아미, 좋은 추억 만들어 줘...행복합니다"

기사승인 2019.02.11  16:15:25

공유
ad38
ad48

방탄소년단이 팬클럽 '아미'에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10일(이하 미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스테이플스센터에서 '제61회 그래미 어워드'가 개최된 가운데 방탄소년단은 베스트 알앤비 앨범 시상자로 참석했다.

이날 'FAKE LOVE'가 배경음악으로 깔리고 방탄소년단 멤버들이 무대에 올랐다. 리더 RM은 "한국에서 자라면서 이 무대를 꿈꿔왔다. 우리는 다시 돌아오겠다"며 포부를 다졌다. 이들은 H.E.R에 베스트 알앤비 앨범상을 시상했다. 

시상식이 끝난 후 방탄소년단은 공식 트위터에 팬들에 깜짝 셀카와 함께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슈가는 시상식장 인증샷으로 "그래미다~", 제이홉은 "Good memories", 뷔는 셀카 영상을 통해 "좋은 추억 만들어주시고 저희 그래미까지 올 수 있게 만들어주셔서 감사합니다. 늘 아미한테 좋은 사람 좋은 가수 좋은 모습들 많이 보여줄게요"라고 말했다.

이어 RM은 "행복했습니다", 진은 뷔와 함께한 인증샷을 게재하며 "그래미 찰칵"이라고 글을 남겼다.

한편 1958년 시작된 그래미 어워드는 미국 레코드 예술 과학 아카데미(National Academy of Recording Arts & Science, ‘NARAS’)에서 주최하는 음반업계 최고 권위의 시상식이다. 방탄소년단은 지난해 빌보드 차트 1위에 이어 같은해 5월 '빌보드 뮤직 어워즈'에서 2년 연속 '톱 소셜 아티스트' 상을 수상, 10월 '아메리칸 뮤직 어워즈'에서 '페이보릿 소셜 아티스트' 상을 받은 데 이어 '그래미 어워즈'까지 미국 3대 음악 시상식 무대를 모두 입성하며 월드 클래스를 입증했다.

사진=방탄소년단 공식 트위터

에디터 노이슬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