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이강인, 오늘(13일) 프리메라리가 데뷔…韓 최연소 유럽 5대 리그 출전 기록

기사승인 2019.01.13  11:06:30

공유
ad38
ad48

이강인이 프리메라리가 데뷔전을 치렀다.

13일(한국시간) 이강인(발렌시아)이 스페인 프로축구 1부리그 프리메라리가 바야돌리드와 경기에서 리그 데뷔전을 치렀다. 이는 한국 축구 사상 최연소 유럽 5대 리그 출전 기록이다.

이강인은 2007년 ‘날아라 슛돌이’에 출연하며 자질을 인정받았다. 이후 2011년 발렌시아 유소년팀에 입단한 후 성장을 거듭해 왔다.

세계 최고의 선수들이 모인 가운데 이강인은 발렌시아 유스 과정을 월반하며, 또래들 중에서도 가장 빨리 1군 무대를 밟는 영예를 안았다.

지난 프리시즌에는 1군 출전했다. 지난해 스페인 국왕컵에서는 처음으로 1군 정식 경기에 출전하며 독보적인 입지를 굳혔다. 이강인은 이날 발렌시아 역사상 외국인 선수 최연소 리그 출전 기록을 세우며 ‘장밋빛 미래’에 대한 기대를 키웠다.

발렌시아는 지난해 7월 이강인과 2022년까지 재계약하면서 8천만 유로(약 129억원)의 최소이적료 조항을 포함시켰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