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전명규, 성폭행 사건 조직적 입막음 정황…심석희 폭로 직전까지 압박

기사승인 2019.01.11  15:37:09

공유
ad38
ad48

전 대한빙상경기연맹 부회장인 전명규 한국체육대 교수 측이 조직적으로 선수들 입막음을 해왔다는 보도가 나왔다.

11일 국민일보 보도에 따르면 ‘젊은빙상인연대’가 수개월 전 쇼트트랙 국가대표팀의 성폭행 사건을 인지했을 때부터 전명규 교수 측에서 선수들에게 압박을 가해왔다.

이는 심석희 선수가 최근 조재범 전 코치의 성폭행을 폭로하기 직전까지 계속됐다.

연대 측은 이르면 14일 기자회견을 열고 선수 2명의 피해를 추가 폭로한 뒤 경찰에 고발할 예정이다. 2명 모두 현역 선수이며 이 중 1명은 국가대표 출신인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전명규 교수는 지난해 1월 심석희 선수가 조재범 전 코치에게 폭행당한 사실을 폭로했을 때도 다른 선수의 입막음한 정황이 국정감사를 통해 밝혀진 바 있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