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최고의 치킨’ 박선호, 셰프 출신 주우재 득템 성공...치킨집 성공 가능하나

기사승인 2019.01.11  08:02:22

공유
ad38
ad48

박선호가 어부지리로 주우재 ‘득템’에 성공했다.

사진=드라맥스, MBN 제공

10일 방송된 드라맥스, MBN 수목드라마 ‘최고의 치킨’에서는 치킨집 사장님 박최고(박선호)가 위장 취업 알바생 서보아(김소혜)의 활약(?)으로 미슐랭 수셰프 출신 앤드류 강(주우재)를 마침내 영입했다.

박최고는 야심차게 개업한 치킨집이 3일 연속 파리만 날리자 전단지 배포, 시식 프로모션, ‘치킨 감별사 대회’ 출전 등 가게 홍보를 위한 갖가지 방법을 동원해 고군분투했다. 의문의 꽃거지 앤드류 강을 첫 손님으로 맞이했지만 제대로 익지 않은 치킨을 제공해 호된 가르침을 받기도 했다.

밤새 연구한 끝에 수정한 조리법으로 강한 자신감을 보인 그는 재방문한 앤드류 강이 치킨을 폭풍 흡입하자 환한 미소로 시식 평에 대한 기대감을 표출했다. 시큰둥한 앤드류 강의 반응은 박최고를 또다시 패닉에 빠트리며 흥미진진한 전개가 펼쳐졌다.

사진=드라맥스, MBN 제공

앤드류 강이 알려준 비법으로 튀긴 치킨을 맛본 박최고는 그를 스카우트하기로 결심해 본격적인 영입 작전에 돌입했다. 온 동네를 돌아다니며 앤드류 강을 찾았으나 생각보다 그의 흔적을 찾기란 쉽지 않았다.

서보아는 박최고를 방해했지만 오히려 닫혀있던 앤드류 강의 마음을 열게 만드는 기폭제가 됐다. 새로운 일자리를 찾아주며 자활을 위해 동분서주했지만 그녀의 도움은 그의 요리에 대한 용기를 북돋는 결과로 이어져 안방극장에 폭소를 안겼다.

결국 앤드류 강을 ‘득템’해 승부수를 던진 박최고의 창업 도전기가 시청자들의 관심을 모으면서 그의 치킨집이 성공할 수 있을지 기대가 더해지고 있다.

드라맥스, MBN 수목드라마 ‘최고의 치킨’은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1시에 확인할 수 있다.

에디터 박경희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