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최고의 치킨’ 김소혜, 방구석 라이프 사연 밝혀진다…5년 전 ‘그 남자’ 등장

기사승인 2019.01.09  17:54:04

공유
ad38
ad48

김소혜의 가슴 아픈 과거가 밝혀진다.

9일 방송되는 드라맥스, MBN 수목드라마 ’최고의 치킨’(극본 박찬영, 조아영/연출 이승훈/제작 iHQ, 메이퀸픽쳐스)에서는 서보아(김소혜)가 목욕탕에 은둔하게 된 사연이 공개된다.

앞서 서보아는 친할아버지인 서명동(동방우)가 박최고(박선호)에게 5년 동안 운영해온 목욕탕 건물을 임대해 길바닥으로 나앉을 위기에 처한 모습이 그려졌다. 목욕탕 철거를 위해 들이닥친 박최고와 인부들을 내쫓고 출입문을 걸어 잠근 그녀를 끌어내기 위해 서명동은 오함마까지 동원해야 했다.

하지만 서보아를 몰아붙이던서명동에게도 나름의 이유가 있었다. 과거의 어떤 사건으로 인해 상처를 받고 목욕탕에 은둔한 손녀딸을 세상 밖으로 나오게 만들기 위한 큰 그림이었던 것. 이에 방송 직후 시청자들은 그녀의 숨겨진 이야기를 추측하며 높은 관심을 보인 바 있다.

이런 가운데 의문의 남자와 마주친 서보아가 포착돼 호기심을 일으키고 있다. 우연히 발견한 남자를 피하려고 급히 허둥지둥 대는 그녀의 모습에선 크게 당황한 기색이 느껴진다. 게다가 정체를 알 수 없는 남자를 바라보는 서보아의 표정에선 한겨울 바람보다도 더 차가운 한기마저 감돈다.

특히 이 남자는 5년간 이어진 서보아의 ‘방구석 라이프’와 큰 연관이 있어 과연 5년 전 두 사람 사이에 무슨 일이 있었던 것인지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김소혜를 목욕탕에 은둔하게 만든 사연의 전말은 오늘(9일) 밤 11시에 방송되는 드라맥스, MBN 수목드라마 ‘최고의 치킨’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iHQ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