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황후의 품격' 장나라, 최진혁-신성록 180도 다르게 대우..."황후 보호해"

기사승인 2019.01.09  13:11:27

공유
ad38
ad48

SBS 수목드라마 ‘황후의 품격’에서 장나라가 최진혁과 신성록을 180도 다르게 대하면서 재미를 더해간다.

사진=SBS 제공

수목극 전체 1위인 ‘황후의 품격’의 9일 29, 30회 방송분 예고편이 공개됐다. 예고편은 이윤(오승윤)이 황실병원장의 명패를 집어던지며 “당신이 그러고도 의사야”라며 분노하는 모습에서 시작된다. 그는 황후(신은경)로부터 “영웅 놀이를 하려고 안달이 났느냐?”라는 말을 듣고 어이없어 했던 것.

화면이 바뀌고 써니(장나라)는 손을 다친 우빈(최진혁)을 정성스럽게 치료를 하지만 반대로 자신을 향해 애교를 떠는 이혁(신성록)에게는 욕설을 하더니 그만 걷어차기도 했다.

한편 이혁은 우빈을 향해 “네 손이 죽는 거 아냐?”라는 농담을 던졌다가 “그럴지도 모르죠”라고 의미심장한 대답을 듣더니 이내 태후(신은경)로부터는 “오써니를 마음라도 두는 겁니까? 괜히 나서서 뭐 하는 짓입니까? 도대체”라면서 흠씬 혼이 나고 말았다.

사진=SBS 제공

그러다 예고편의 마지막에 이르러 이혁은 차를 타고는 어디론가 이동하며 “황후를 철저하게 보호해”라면서 다급하게 지시를 내렸다. 그 시각 써니는 황실 바자회에서 물품을 소개하던 와중에 자신을 다급하게 부르는 우빈을 의아하게 쳐다보면서 본 방송에 대한 관심을 이끌어 냈다.

한 관계자는 “이번 회에서는 우빈과 이혁이 써니에게 완전히 다른 대접을 받는 장면이 등장하면서 눈길을 끌 것”이라며 “특히, 예고편 마지막에 이르러 우빈이 써니를 다급하게 부르는 장면 뒤에는 큰 임팩트를 불러일으킬 테니 꼭 본방송을 확인해달라”라고 소개했다.

한편 ‘황후의 품격’은 2018년 ‘입헌군주제 시대’, 대한제국이라는 가정하에 황실 안에서의 음모와 암투, 사랑과 욕망, 복수를 그린 황실 로맨스릴러 드라마이다.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되며 29~32회는 1월 9일과 10일 공개된다.

에디터 임라라 fkfk0111@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