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성폭행 피해' 심석희, 조재범 범행 폭로 용기낸 이유는 "팬 편지 덕분"

기사승인 2019.01.09  07:17:03

공유
ad38
ad48

조재범 전 코치로부터 폭행 사실을 폭로한 심석희 선수가, 무려 4년 가까이 성폭행을 당해왔다고 폭로, 추가 고소한 사실이 전해졌다.

(사진=연합뉴스)

지난 8일 경기남부지방경찰청에 따르면 심석희는 지난달 17일 경기남부지방경찰청에 아동·청소년의 성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강간상해) 등 혐의로 조 코치를 고소한 사실이 뒤늦게 확인됐다. 

심석희 측에 따르면 심 선수는 만 6살 때부터 조 전 코치에 무차별적인 폭행에 시달렸을 뿐만아니라, 만 17세 미성년자였던 2014년부터 평창 동계올림픽 개막 두 달 전까지 약 4년간 상습적인 성폭행까지 당해왔다. 또한 조 전 코치가 주변에 알리지 못하도록 감시하고 협박했다고도 덧붙였다. 

심 선수는 폭행 사실을 폭로한 후에도 해당 사실은 가족에게조차 얘기하지 못한 것으로 전해졌다. 그런 심 선수가 용기를 낼 수 있었던 것은 한 팬에게서 받은 편지였다.

심석희 측 변호인은 "(한 팬이) 심 선수가 심하게 폭행을 당했음에도 올림픽이든 그 이후에든 선수 생활 열심히 하는 걸 보여주는 게 자기한테는 너무 큰 힘이 됐다면서 고백을 하는 편지를 주셨는데, 심 선수가 자기로 인해서 누가 힘을 낸다는 걸 보고 밝히기로 결심했다고 들었다"며 "좀 늦었지만, 선수 본인에게는 자기가 이렇게 용기를 내서 얘기함으로써 어딘가에 있을 다른 피해자들도 더 용기 내서 앞으로 나올 수 있지 않을까"라고 전했다.

한편 조 전 코치 측 변호인은 성폭행 의혹에 대해 "말도 안 되는 소리"라며 강력히 부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에디터 노이슬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