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박항서 초상화, 경매서 1167만원에 낙찰...베트남서 절대적 인기

기사승인 2018.12.31  20:24:32

공유
ad50

베트남 축구대표팀을 스즈키컵 우승으로 이끌며 10년 만에 동남아권에서 최정상의 위치로 만든 박항서 감독의 초상화가 베트남 현지에서 1000만원이 넘는 고가에 판매돼 화제다.

사진=베트남 매체 Zing 제공

오늘(31일) 징 등 베트남 현지 언론에 따르면 30일 오후 베트남 수도 하노이의 미술품 경매업체 ‘쫀’에서 개최된 자선 미술품 경매에서 박 감독의 초상화 ‘나의 스승’이 1만500달러에 판매됐다고 한다. 이는 한화로 계산하면 약 1167만원.

박 감독의 초상화 경매는 5000달러(약 560만원)에서 시작돼 3명의 수집가가 입찰 경쟁을 펼친 끝에 최종 1만500달러에 낙찰됐다. 낙찰자의 신원은 밝혀지지 않았다. 그림의 낙찰가 절반은 심장병이 있는 환우를 지원하는 재단에 기부할 것이며, 나머지 절반은 젊은 예술가를 후원하기 위해 사용될 것이라 밝혀졌다.

박 감독의 초상화 ‘나의 스승’은 화가 쩐 테 빈의 작품으로 가로 73cm, 세로 92cm 크기다.

경매 진행을 맡은 베트남의 축구평론가 쿠앙 후이는 “2018년은 베트남 축구 발전의 해”라고 하며 “이 초상화에는 박 감독의 카리스마가 드러나 있다”고 전했다.

임라라 기자 fkfk0111@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1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