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집들이·사무실 오픈...사랑하는 이들 위한 ‘소형가전’ 선물

기사승인 2018.12.29  21:38:43

공유
ad38
ad48

한 결혼정보회사 설문조사에 따르면 미혼남녀 378명 중 31.5%가 센스 있는 집들이 선물 1위로 소형가전을 꼽았을 만큼 이사와 신혼집 집들이, 사무실 오픈 선물로 소형 가전제품이 인기를 끌고 있다. 축하하는 마음을 담고 싶으면서 사용자의 취향도 고려해야 하므로 선물 고르기가 만만치 않다. 두루마리 휴지나 세제, 화분은 이제 식상하다. 이럴 때 소형가전은 실용적인 데다 다양한 제품이 출시되고 있다. 우수한 기능은 물론 뛰어난 디자인까지 더해 인테리어 역할까지 하므로 후회 없는 선택이 될 공산이 크다.

사진=모피리처드 제공

전기주전자와 토스터는 바쁜 현대인의 든든한 아침과 티타임을 책임지는 주인공이다. 영국 가전 브랜드 모피리처드의 브랙퍼스트 라인 ‘이보크 스페셜 에디션’은 고급스러운 메탈릭 매트 재질로 유니크한 스타일이 특징이다. 끊임없는 연구와 실험을 통해 획득한 우수한 제품력은 물론 불이 들어오는 on/off 스위치, 수위 표시창 등을 더해 사용자 편의성을 갖췄으며 실제 주전자 모양을 적용한 레트로한 디자인까지 더해 주목받고 있다. 블루 스틸, 브론즈, 플래티넘 3가지 컬러로 구성됐다.

사진=일렉트로룩스 제공

청소기 제품도 인기다. 특히 로봇청소기는 작동만 시켜놓으면 청소가 가능해 시간 절약 등 효율적인 측면에서 주목받고 있다. 일렉트로룩스의 ‘퓨어i9’은 1개의 카메라와 2개의 레이저가 결합된 기술 ‘3D 비전 시스템’을 탑재, 청소할 공간의 장애물 크기 및 부피를 3D로 입체적으로 분석해 스스로 피해간다. 또한 언제 어디서나 스마트폰 앱을 이용해 청소기를 작동시킬 수 있어 사용이 간편하다.

테팔 ‘무선청소기 에어포스 360’(모델명 TY9086)은 마루, 카펫, 타일 등에서 빈틈없는 먼지 제거가 가능하다. 본체는 분당 3만5000rpm까지 초고속으로 회전하는 브러시리스 모터를 탑재해 강력한 흡입력을 자랑한다. 고성능 공기청정 필터는 흡입된 먼지를 최대 99.99%의 깨끗한 공기로 정화, 배출해줘 청소 후에도 쾌적한 환경을 유지할 수 있다. 여기에 21.9V의 리튬이온 배터리는 사용시간을 길게 유지시켜 주면서 충전시간을 줄였다.

사진=테팔 제공

또한 청소 시 버튼을 손가락으로 누를 필요 없이 터치 한 번으로 시작과 종료를 할 수 있도록 설계돼 소비자 편의성을 높였고, 파워 슬림 헤드에 달린 LED 조명은 어두운 장소에서도 먼지를 확인하고 청소할 수 있도록 해준다. 뿐만 아니라 공기청정 필터와 먼지통이 간편하게 분리되고 물 세척이 가능해 위생적으로 관리할 수 있다.

사진=드롱기 제공

커피를 마다하는 사람이 있을까. 닐슨코리아 조사에 따르면 한국인 10명 중 6명은 하루 1잔 이상의 커피를 마실 정도다. 특히 집이나 사무실에서 커피를 즐기는 ‘홈카페족’도 급증함에 따라 관련 제품이 인기를 끌고 있다. 드롱기의 ‘아이코나 빈티지 반자동 에스프레소 커피머신’은 오리지널 이탈리안 에스프레소를 맛볼 수 있다. 특히 카푸치노 시스템을 적용하면 스팀과 우유를 최적의 비율로 조합해 풍성하고 부드러운 거품의 카푸치노를 완성할 수 있다. 물탱크와 컵 받침이 분리돼 청소가 편리한 것도 특징이다.

사진=카도 제공

계절을 가리지 않고 나타나는 미세먼지로 인해 공기청정기 제품도 주목받고 있다. 프리미엄 공기청정기 브랜드 카도의 ‘AP-C110’은 6평형 공간에 적합한 제품으로 침실 등에서 사용할 수 있다. 가시광선에 반응하는 특수 촉매 ‘가시광촉매’ 기술을 적용해 흡입한 먼지, 세균 등을 이산화탄소와 물로 스스로 분해, 오존을 발생시키지 않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냄새 및 먼지 측정 센서를 통한 자동 운전으로 쾌적한 실내 환경 유지를 돕는다.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2013’에서 디자인의 우수성도 인정받은 바 있으며 골드, 실버, 블랙 컬러로 출시됐다.

사진=파세코 제공

혹한에 가정집, 사무실 등에서 겨울철 보조 난방이 필수적이나 전기세나 전력 과부하로 인해 사용이 어려운 경우가 많다. 이에 열효율이 높으면서도 소비전력이 낮은 제품이 인기를 끄는 가운데 파세코의 ‘바로온 카본히터’는 순도 99.9% 이상의 카본을 사용해 불꽃이 나지 않아 연기나 냄새가 적고, 예열 시간이 필요 없어 전원을 켜면 바로 발열이 가능하다. 490W의 소비전력으로 1000W의 발열 효과를 낼 수 있어 열효율은 높이고 소비전력은 내려 전기세 절감까지 잡았다. 콤팩트한 디자인에 2.46kg으로 가벼워 손쉽게 이동이 가능하다. 자동 OFF 기능, 안심온도센서, 과열방지퓨즈, 전도소화장치의 4중 안전 시스템으로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에디터 용원중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