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30대 간호조무사, 졸피뎀 처방에 환자개인정보 도용…총 1만 7160정

기사승인 2018.12.10  16:58:33

공유
ad38
ad48

환자 개인정보를 도용해 졸피뎀을 처방받아온 간호조무사가 경찰에 구속됐다.

10일 서울 동작경찰서가 간호조무사 이모씨(36세)를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의료법 위반 혐의 등으로 구속해 검찰에 기소의견으로 송치했다고 밝혔다.

이씨는 자신이 근무하는 병원 환자들의 개인정보를 빼내 6년 가까이 다른 병원에서 수면유도제인 졸피뎀을 처방받아온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2013년 6월 14일부터 올해 10월 30일까지 이씨가 이런 방식으로 처방받은 향정신성의약품 스틸녹스(졸피뎀 성분 수면유도제)는 1만 7160정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기간동안 이씨는 서울 병·의원 3곳에서 근무하며 환자 43명의 개인정보를 도용했다.

한 피해자가 이미 다른 병원에서 처방 받았다는 이유로 졸피뎀 처방을 거부 당하며 이씨의 범행이 드러난 것으로 전해졌다.

이씨는 2005년부터 불면증으로 졸피뎀을 복용해왔다. 그러나 내성과 의존성이 점차 강해져 더 많은 졸피뎀을 필요로하자 한자들의 개인정보를 도용했다고 진술했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