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해피투게더4’ 엄기준, ‘엄유민법’ 마성 츤데레 매력 폭발 ‘레전드 회차’

기사승인 2018.12.07  08:06:20

공유
ad38
ad48

‘엄유민법’이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사진=KBS '해피투게더4' 캡처

6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4’에 출연한 ‘엄유민법’ 엄기준, 유준상, 김법래, 김소현이 뮤지컬계 반백살 아이돌의 이야기를 펼쳤다. 서로에 대한 거침없는 폭로전과 찰떡 같은 절친 케미로 ‘레전드’ 회차를 탄생시켰다.

특히 엄기준은 온냉탕을 넘나드는 마성의 츤데레 매력으로 촬영장을 발칵 뒤집었다. 엄기준은 열정 부자 유준상에 차가운 사이다 입담으로 맞서 눈길을 사로잡았다.

엄기준은 “나는 제시간에 맞춰 온다 유준상이 너무 일찍 온다 오바다”라며 뜨거운 열정으로 가득한 분위기를 순식간에 차갑게 만들어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방송에서는 유준상을 무대에서 골탕 먹이기 위한 엄기준, 민영기, 김법래의 단체 채팅방이 공개돼 화제를 나았다. 엄기준이 적극적으로 유준상을 곤란에 빠뜨릴 아이디어를 내면서 채팅방에서 주도적으로 대화를 이끈 것이다.

엄기준은 “유준상이 무대 위에서 당황할 때가 제일 재밌다”며 장난꾸러기 면모를 보여 웃음을 더했다. 한편, ‘엄유민법’은 거침 없는 토크와 귀호강 라이브까지 선보여 안방극장을 꽉 채웠다.

KBS2 ‘해피투게더4’는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에디터 박경희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