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남자친구’, 송혜교♥박보검 효과 ‘톡톡’ 시청률 최고 10.6%...동시간대 1위

기사승인 2018.12.07  07:50:35

공유
ad38
ad48

‘남자친구’가 ‘정통 멜로’ 저력을 입증했다.

사진=tvN '남자친구' 제공

7일 tvN 수목드라마 ‘남자친구’는 6일 방송된 4회 시청률 가구 평균 9.3%, 최고 10.6%(닐슨코리아 제공)를 기록했다. 4회 연속 지상파 포함 전 채널 1위를 차지했다.

tvN 타깃(남녀 2049) 시청률 또한 평균 5.7%, 최고 6.4%를 기록하며 전 채널 포함 1위에 오르며 수목드라마 강자의 위엄을 드러냈다.

6일 방송된 ‘남자친구’ 4회에서는 차수현(송혜교)을 향해 다가서는 김진혁(박보검)과 그를 밀어내는 차수현의 모습이 그려져 관심을 집중시켰다. 특히 김진혁은 곤경에 처한 차수현을 위해 용기 있게 손을 내미는 듬직한 남성의 면모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단단히 사로잡았다.

한편 차수현을 향한 정우석(장승조)의 마음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그가 차수현과 김진혁의 관계에 어떤 영향을 미치게 될지 궁금증이 높아진다.

‘남자친구’는 서로를 향한 마음이 점점 커져가는 차수현과 김진혁의 로맨스를 설레게 담아내며 시청자들의 심장을 콩닥거리게 만들고 있다.

방송 이후 각종 SNS와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대사 하나하나가 따뜻하게 감기는 느낌” “진심 멜로의 정석인 듯! 심장이 몽글몽글해 진다” “사랑스러운 커플 수현과 진혁. 두 사람의 로맨스를 응원합니다!” 등 다양한 반응이 쏟아졌다.

tvN ‘남자친구’는 매주 수, 목요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에디터 박경희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