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뮤지컬 '팬텀' 임태경·정성화·카이, 3人3色 유령 만나다 (종합)

기사승인 2018.12.06  17:40:39

공유
ad38
ad48

뮤지컬 ‘팬텀’이 돌아왔다. 2015년, 2016년 연간 티켓 판매 1위를 석권하며 뮤지컬 팬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던 ‘팬텀’이 한층 더 업그레이드된 무대로 3번째 시즌을 시작했다. 이번 시즌에서 한국 프로덕션은 서곡을 포함한 총 4곡을 추가했고 발레 무대 비중을 늘렸다.

사진=EMK 제공

6일 오후 2시 충무아트센터 대극장에서 뮤지컬 ‘팬텀’의 프레스콜이 열렸다. 이날에는 ‘서곡’을 비롯해 ‘파리의 멜로디’ ‘그 어디에’ ‘다 내꺼야’ ‘내 고향’ ‘넌 나의 음악’ ‘비스트로’ ‘크리스틴’ ‘이렇게 그대 그의 품에’ ‘그 어디에 리프라이즈’ ‘에릭의 이야기 파트1’ 등 팬텀의 대표 넘버들을 시연했다. 이날의 시연에는 배우 김유진, 박송권, 정성화, 정영주, 이지혜, 임태경, 카이, 김순영, 윤영석, 최석준, 백형준 등의 배우가 참여했다.

시연 이후에는 팬텀 역의 임태경, 정성화 카이, 크리스틴 다에 역을 맡은 김순영, 이지혜, 김유진이 간담회에 참석해 질의응답 시간을 가졌다.

질의응답에 참여한 6명의 배우들은 각자 ‘팬텀’의 삼연에 임하는 각오를 밝혔다. 이번에 처음 ‘팬텀’에 참여한 임태경은 “제 인생작을 만난 느낌이다. 다른 동료들 연습장면을 볼 때도 온 마음을 다해 빠져볼 정도였다”며 작품에 푹 빠진 모습을 보여줬다. 지난 시즌에 이어 두 번째로 참여하는 김순영은 “‘팬텀’에는 굉장히 고난이도의 노래가 있다. 각자 목 관리를 열심히 하고 있다”며 모두 마지막까지 아프지 않고 마치는 것이 목표라 밝혔다.

정성화는 “한 공연이 삼연까지 온 것에는 많은 사람들의 사랑이 있었을 것이다”라고 하며 “그동안 많은 훌륭한 팬텀을 보셨던 관객들에게 어떻게 정성화만의 팬텀을 보여줄까 고민을 많이 했다”며 “하나하나 찾아가는 기분으로 공연하고 있다. 끝날쯤에 정성화의 팬텀을 알아봐 주실거라 생각한다”고 각오를 밝혔다.
 

사진=EMK 제공

이번 ‘팬텀’에는 반가운 얼굴인 카이, 김순영, 이지혜도 보였지만 새얼굴도 많이 등장했다. 임태경, 정성화, 김유진은 이번이 ‘팬텀’과의 첫 만남이었다. 특히 오페라 가수로 활동하던 김유진은 ‘팬텀’이 첫 뮤지컬 데뷔작인 셈.

김유진은 ‘팬텀’을 통해 뮤지컬을 처음 접한 소감을 전했다, “뉴욕에서 오페라 가수로 활동했다. 텔레비전으로 보던 배우 분들과 함께하게 돼서 설다. 크리스틴이 파리의 첫 무대에 섰을 때의 그 기분을 너무 잘 알아서 대본을 보자마자 이 배역에 애정이 생겼다”고 밝혔다.

이번에 두 번째로 ‘팬텀’ 무대에 오르는 김순영은 “매번 공연마다 다르고 각각의 호흡이 다르다. 그 안에서 새로운 색깔이 나오는 것 같다”며 새로운 ‘팬텀’ 무대에 대한 기대감을 전했다. 같이 호흡을 맞추는 3명의 팬텀 에릭에 대해서도 말했다. “카이 배우와는 초연 때도 같이 했는데 또 너무 다르다. 카이 배우는 좀 무섭고, 정성화 배우는 남자답고, 임태켱 배우는 섬세하다”라고 하며 각자의 매력이 넘치는 팬텀을 설명했다.

마찬가지로 이지혜도 ‘팬텀’에 두 번째 합류다. “이번 시즌이 두 번째지만 상대배우가 다 달라졌다. 처음 만드는 것처럼 어떻게 극을 더 풍성하게 할지 고민했다. 저희끼리 새로운 것을 찾으려고 노력했다”고 무대에 대한 열정을 보여줬다.

마지막으로 카이는 “무엇보다 팬텀은 모든 배우, 출연진들과의 호흡으로 만들어진 완성도있는 작품이다. 연말에 단 하나의 작품을 봐야 한다면 ‘팬텀’을 자신있게 추천할 수 있다”고 전하며 ‘팬텀’에 자부심 넘치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한편 ‘팬텀’은 충무아트센터 대극장에서 2019년 2월17일까지 공연한다.

에디터 임라라 fkfk0111@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