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1인가구 현실공포 ‘도어락’ 12월5일 개봉...공효진 메인 예고편 공개

기사승인 2018.11.09  07:46:05

공유
ad38
ad48

혼자 사는 여자의 원룸을 급습한 공포...올해 가장 강렬한 공포 스릴러 ‘도어락’(감독 이권)이 12월5일 개봉확정과 함께 의문의 살인사건을 좇는 공효진의 모습을 담은 2차 포스터와 메인 예고편을 공개했다.

영화는 열려있는 도어락, 낯선 사람의 침입 흔적, 혼자 사는 경민(공효진)의 원룸에 살인사건이 일어나면서 시작되는 이야기를 다뤘다. 2차 포스터에는 자신을 위협하는 낯선 자에 맞서 적극적으로 사건의 실체를 좇는 경민 역 공효진이 경계심 가득한 눈빛으로 침대 밑을 응시하는 모습이 담겨있어 호기심을 자극한다.

특히 누군가 침입하려는 긴박한 상황을 내려다보듯 촬영한 부감 구도의 1차 포스터에 이어 경민의 눈높이에 맞춘 카메라 앵글의 2차 포스터는 보는 이들로 하여금 그녀가 겪는 의문의 사건에 직접 개입하는 듯한 몰입감을 선사한다.

침대 밑에 있을지도 모를 무언가를 응시하는 경민의 모습과 어우러진 “혼자 사는 원룸, 놈이 여기 숨어있다”는 카피는 눈에 보이지 않지만 언제, 어디서 갑자기 나타날지도 모를 낯선 자에 대한 경계를 늦출 수 없게 만들며 긴장감을 증폭시킨다.

메인 예고편은 “가끔 이런 적 있지 않아? 혼자 사는 방에 누군가 같이 있는 것만 같은 느낌 말이야”라는 경민의 내레이션으로 시작하며 나 자신을 비롯한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현실적인 공포를 자극하며 이목을 집중시킨다. 혼자 사는 원룸에 침입한 낯선 자의 실체, 경민의 집에서 벌어진 의문의 살인사건, 그리고 오히려 경민을 의심하기 시작하는 이형사의 모습까지 숨 가쁘게 펼쳐지며 한치 앞을 알 수 없는 스토리에 대한 호기심을 자극한다.

마지막으로 점점 자신을 옥죄어 오는 상황을 벗어나 사건을 풀어내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경민에게 다가온 낯선 자의 음성은 보는 이들에게 현실공포를 전하며 긴장감을 폭발시킨다.

 

에디터 용원중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