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골목식당’ 백종원, 재료 위치 모르는 ‘한량’ 홍탁집 아들에 분노

기사승인 2018.11.08  00:37:06

공유
ad38
ad48

백종원이 홍탁집 아들을 시험했다.

사진=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캡처

7일 방송된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는 서울 홍은동 포방터시장을 배경으로 새로운 이야기가 펼쳐졌다.

특히 홍탁집 모자는 프로그램 막바지에 나와 어머니에 대한 걱정과 동시에 한량인 아들의 문제가 크다는 걸 보여줬다.

백종원은 식당일을 제대로 도와주지 않고 사업자등록증에 사장으로 등록한 아들을 나무랐다. 백종원은 “가끔이라도 진짜 주방에서 도와줘요?”라고 묻자 홍탁집 아들은 “네!”라고 자신있게 말했다.

하지만 홍탁집 아들의 다짐은 거짓이었다. 주방 음식재료의 위치도 전혀 몰랐다. 백종원은 홍탁집 아들과 대면하기 전 어머니와 이야기를 나눴다. 어머니가 얼마나 아들을 아끼는지 알았고 아들이 일을 왜 돕지 않는지도 이해했다.

식료품이 담긴 냉장고를 가리키며 “저기 파란 봉지에 뭐가 들어있는지 알아요?”라고 물었지만 홍탁집 아들은 “잘 모르겠다”라고 답했다. 

백종원이 다른 냉장고 안에 있는 식품을 가리키며 물어도 아들은 단 하나도 맞추지 못했다. 

에디터 박경희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