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비켜라 운명아’ 강태성, 남일우 상의없이 계약X “할아버지도 어쩔 수 없는 일”

기사승인 2018.11.07  21:02:56

공유
ad38
ad48

강태성이 남일우의 말에 언성을 높였다.

사진= KBS '비켜라 운명아' 캡처

7일 방송된 KBS1 ‘비켜라 운명아’에서 강태성(최시우)와 남일우(안석호)의 언쟁이 높아지는 장면이 등장했다.

남일우는 잠깐 방으로 강태성을 불러들였다. 언성을 높이면서 “하청 회사들과 재계약하지 않겠다는 게 사실이냐?”고 묻자 강태성은 “네, 그렇습니다”라고 말하면서 강력하게 자기 주장을 내비쳤다.

“왜 상의도 안하고 그랬냐?”는 남일우의 말에 강태성은 “막대한 자금이 필요합니다”라며 맞받아쳤다. 회사가 줄줄이 도산할 수 있다는 남일우의 말에도 “그건 그쪽 일이죠. 이사회 과반수가 찬성한 일입니다. 할아버지도 거스를 수 없어요”라며 강태성이 끝까지 남일우를 밀어붙였다.

남일우가 “회사 가족들은 어떻게 하고?”라고 말하자 강태성은 “기업은 자선사업하는 곳이 아닙니다”라며 차가운 말투로 답했다.

에디터 박경희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