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김혜자X한지민X남주혁X손호준...‘눈이 부시게’ 캐스팅, ‘시간이탈’ 판타지 로맨스

기사승인 2018.11.07  07:49:17

공유
ad38
ad48

‘눈이 부시게’에 김혜자, 한지민, 남주혁, 손호준이 출연한다.

사진제공=JTBC, BH엔터테인먼트, YG엔터테인먼트

2019년 상반기 방송 예정인 JTBC 새 월화드라마 ‘눈이 부시게’가 김혜자, 한지민, 남주혁, 손호준 등 캐스팅을 확정 짓고 본격적인 촬영에 돌입했다.

‘눈이 부시게’는 주어진 시간을 다 써보지도 못하는 여자와 찬란한 순간을 내던지고 무기력한 삶을 사는 남자의 이야기를 다룬다. 같은 시간 속에 있지만 서로 다른 시간을 살아가는 두 남녀의 ‘시간 이탈’ 판타지 로맨스다.

쟁쟁한 캐스팅 라인업과 함께 드라마 ‘이번 주 아내가 바람을 핍니다’ ‘송곳’ ‘올드미스다이어리’와 영화 ‘조선 명탐정’ 시리즈를 함께한 김석윤 감독과 이남규, 김수진 작가가 다시 의기투합했다.

3년 만에 드라마에 복귀하는 김혜자는 2011년 JTBC 개국특집극 ‘청담동 살아요’에서 호흡을 맞췄던 김석윤 감독과 재회해 기대감을 더한다. 김혜자는 영화 ‘마더’를 비롯해 드라마 ‘착하지 않은 여자들’ ‘디어 마이 프렌즈’까지 끊임없이 연기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특히 ‘눈이 부시게’를 통해 데뷔 이후 처음으로 판타지 로맨스에 도전한다. 기획 단계부터 배우 김혜자를 염두에 두고 쓴 드라마인 만큼 색다른 연기 변신에 기대가 쏠린다.

한지민은 최근 드라마 ‘아는 와이프’와 영화 ‘미쓰백’을 통해 공감과 흥행을 모두 잡는 데 성공했다. 김혜자와 한지민이 빚어낼 시너지가 궁금해진다. 김혜자와 한지민은 시간을 되돌리는 능력을 갖게 된 ‘김혜자’를 연기한다. 캐릭터 김혜자는 무한 긍정 마인드를 장착한 의리녀에 불의를 보면 참지 못하는 아나운서 지망생이다. 시간을 돌리는 능력이 있음에도 뒤엉킨 시간에 갇혀버린 김혜자를 두 배우가 그려낼 예정이다.

특별한 비밀을 가진 김혜자와 얽히게 되는 무결점의 기자 지망생 이준하는 남주혁이 맡았다. 꿈을 향해 달리다 어느 순간 자신에게 주어진 찬란한 시간을 내던져 버리고 무기력한 삶을 살게 되는 인물이다. 손호준은 한지민이 연기하는 김혜자의 시간에 구애받지 않는 똘기 충만한 오빠 김영수로 분해 깨알 재미를 선사할 것으로 보인다.

지난 10월 본격 촬영에 돌입한 ‘눈이 부시게’는 2019년 상반기 JTBC에서 방송된다.

에디터 박경희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