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날씬하게-컬러풀하게, 올겨울 패딩 트렌드 2

기사승인 2018.10.30  11:18:15

공유
ad50

한파가 슬슬 고개를 내민다. 두툼한 아우터를 하나 둘 꺼낼 때다. 의류 업계에서는 올행도 뛰어난 보온성과 가벼운 소재가 강점인 패딩 제품에 집중할 전망이다. 이번 겨울엔 개성 넘치는 디자인과 쉐입, 컬러를 겸비한 다양한 제품이 출시돼 눈길을 끈다. 눈 여겨 보아야 패딩 제품 트렌드에 대해 살펴본다.

 

부피감이나 기장(숏/롱)에 변화를 준 다양한 스타일 출시

(사진=지프, 기존의 부피가 큰 패딩스타일을 벗어나 남성복 역시 라인이 강조된 디자인이 각광받고 있다)

패딩 제품은 잘못 입으면 벙벙해 보일 수 있는데, 요즘 출시되는 롱 패딩 제품의 대부분은 하나같이 부피감이나 기장에 변화를 주거나 허리와 힙 쪽으로 절개 선을 넣어 날씬하게 보이도록 디자인돼 나오고 있다. 길게 떨어지는 일자핏과 몸의 실루엣을 날씬하게 잡아주는 슬림핏, 스포티하면서도 액티브한 느낌의 오버사이즈 핏까지 다양하다.

 

세련된 어반 컬러 제품으로 스타일링 완성

(사진=지프, 어두웠던 아우터의 고정관념을 벗어나 다채로운 컬러감으로 소비자들의 소비욕구를 자극하고 있다)

블랙, 네이비, 화이트 같은 기본 컬러 대신 세련되면서도 고급스러움을 발산하는 톤 다운된 파스텔 계열의 카키, 바이올렛, 베이지, 핑크 등 다채로운 컬러의 패딩 제품도 인기다.

귀여우면서도 페미닌한 느낌을 연출 하고픈 소비자들에게는 핑크, 베이지 계열이 사랑받고 있다. 피부 톤을 화사해 보이게 하면서 발랄하게 스타일링이 가능하기 때문이다. 

이렇듯 작년에 이어 올해도 롱패딩이 국민 아우터로 크게 각광을 받고 있는데, 다양한 기장과 컬러, 스타일이 출시되고 있어 평상 시 본인이 추구하는 스타일이나 기호에 맞추어 고려해보는 것이 좋겠다.

진선 기자 sun27d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