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더 서울어워즈] 박해수-조보아, 쟁쟁한 후보 제치고 드라마부문 남녀 신인상 수상

기사승인 2018.10.27  18:27:48

공유
ad38
ad48

박해수 조보아가 드라마부문 남녀 신인상을 수상했다.

 


박해수 조보아가 오늘(27일) 오후 서울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열린 제2회 더 서울어워즈에서 드라마부문 남녀신인상을 수상했다.

박해수는 '매드독' 우도환, MBC '이리와 안아줘'와 tvN '나의 아저씨' 장기용, JTBC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정해인 등 쟁쟁한 후보들을 제치고 수상 영예를 안았다.

박해수는 "예상을 못했다. 소감을 준비 못했다. 너무 감사하다. 캐스팅도 기적적으로 됐고 이 자리에 서 있는 것도 기적 같다. 부모님께서 기대하고 계셔서 '기대하지 마세요. 해인이 있어요'라고 했다"고 전했다. 이어 "기적적인 일을 맞이해 감사하다. 앞으로도 많이 베풀고 배려하는 신인배우 되겠다"고 인사했다.

조보아도 역시 tvN '미스터션샤인' 김태리, JTBC '그냥 사랑하는 사이' 원진아, SBS '친애하는 판사님께' 이유영을 제치고 수상했다.

무대에 오른 조보아는 "이렇게 기라성 같은 선배님들과 한자리에 앉아있는게 가슴 떨렸다. 이렇게 상을 받으니까 더 떨린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항상 끝까지 고민하고 최선의 연기를 보여드릴 수 있는 배우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사진=SBS '제2회 더 서울어워즈' 캡처

 

에디터 신동혁 ziziyazizi@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