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박나래, 지코 '버뮤다' 가사 맞힌 키에 "'놀토'가 담기엔 넌 너무 커"

기사승인 2018.10.20  21:07:14

공유
ad38
ad48

박나래가 샤이니 키를 극찬했다.

 

(사진=tvN '놀라운 토요일' 캡처)

20일 방송된 tvN '놀라운 토요일'에는 개그우먼 박지선과 샤이니 민호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멤버들은 지코의 '버뮤다 트라이앵글(BERMUDA TRIANGLE)' 가사를 맞히기 위해 고군분투했다.

대부분의 가사를 맞힌 가운데 멤버들은 '뇌물 공여'와 '위법중'이라는 가사에 확신을 갖지 못했고 박지선은 "지코씨 정말 '뇌물공여 위법중'이라는 것까지 썼으면 인정, 정말 (북한)갔다 올 만하다"고 말했다.

이때 샤이니 키는 자신 없어 하면서 "휴가 반납이 뇌물공여라면 위법중이 맞는 것 같다"며 '뇌물공여'와 '위법중'을 이어주는 조사를 '면'이라고 설명했다. 

이후 '휴가 반납이 뇌물 공여면 위법중'이라는 정답이 공개됐다. 전 출연진은 감탄했고 박나래는 "키는 '놀토'가 담기엔, 너는 그릇이 너무 크다. '알쓸신잡'으로 가야 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에디터 노이슬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