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해투4' 강수정, 남편 재벌 2세설부터 해외 도피설까지 해명

기사승인 2018.10.17  13:26:13

공유
ad38
ad48

'해피투게더4'에 출연한 강수정이 각종 의혹에 대해 입을 열었다.

KBS 2TV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의 오는 18일 방송은 '여걸식스 동창회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는 스페셜 MC 뉴이스트W 종현과 함께 2000년대를 휩쓴 여걸들 지석진-이혜영-강수정-정선희-현영이 출연한다.

최근 이태원에서 진행된 녹화에서 강수정은 월급까지 탕진한 어마어마한 식탐을 공개해 눈길을 사로잡았다. 월급 30만원의 주범은 KBS 매점 장부였던 것. 강수정은 "KBS 매점에서 물건을 사면 월급에서 공제가 된다"며 못말리는 식탐을 공개하는가 하면 "최은경은 월급이 천원 대 였다더라"며 물귀신 작전을 펼쳐 웃음을 폭발시켰다.

뿐만 아니라 여걸 멤버들의 쏟아지는 '강수정 식탐 증언'에 결국 강수정은 "야심만만을 진행했을 때, 식사시간이 되면 강호동이 내 대기실로 왔을 정도"라며 남다른 식탐을 인정하는 모습으로 폭소를 자아내기도 했다.

한편, 이날 결혼 후 홍콩에서 생활하고 있는 강수정이 '남편 재벌 2세설'과 '해외 도피설' 등 항간에 떠돌고 있는 소문에 대해 솔직하게 털어놓았다는 전언이다. 강수정의 남다른 식탐이 불러일으킨 '월급 30만원'의 진실과 그의 솔직한 고백은 '해피투게더4' 본 방송을 통해 공개된다.

함께하면 더 행복한 목요일 밤 KBS 2TV '해피투게더4'는 오는 18일(목)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사진 제공=KBS 2TV '해피투게더4'

 

에디터 진선 sun27d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