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일교차↑ 겨울·여름 상품 동반성장…GS25, 고구마·감자·어묵 판매

기사승인 2018.10.17  11:20:22

공유
ad38
ad48

큰 일교차로 인해 동절기 상품과 하절기 상품의 매출이 동반성장하고 있다.

사진 제공=GS리테일

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GS25가 최저기온이 15℃ 이하(서울 기준)로 떨어진 9월 24일부터 10월 14일까지 매출을 살펴본 결과 전년 동기간 대비 따뜻한 먹거리인 조리면 255.1%, 카페25 아메리카노(HOT) 86.7%, 차류(녹차, 곡물차, 코코아 등) 33.8%, 온장고 음료(꿀물, 캔커피, 두유, 한방드링크) 21.7%, 컵라면 19.8% 증가했다. 또한 보온과 보습 위해 겨울철에 판매가 늘어나는 립케어 상품 42.9%, 마스크 34.6%, 스타킹 24.9%, 핸드크림 23.6%, 감기약(안전상비의약품)이 19.6%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동절기 상품과 함께 더운 여름철 판매되는 음료 매출도 증가했다. 같은 기간 더운 여름철 매출이 높은 에너지음료 34.4%, 이온음료 21.1%, 탄산/과즙음료 18.4%, 유제품 17.6%, 생수 13.2% 증가했다.

큰 일교차로 인해 아침 저녁으로 쌀쌀한 날씨가 이어지면서 동절기 상품을 찾는 고객이 증가하는 한편, 한 낮에는 따뜻한 날씨로 인해 시원한 음료도 함께 찾은 것으로 풀이된다.

사진 제공=GS리테일

GS25는 본격적인 추위가 시작되기 전인 10월 중순부터 따뜻한 먹거리의 매출이 늘어남에 따라 대표적인 동절기 상품인 군고구마와 즉석 어묵을 지난해 보다 2주 앞당겨 선보인다.

GS25는 지난 해 군고구마 매출이 2016년 대비 137% 증가함에 따라 올해는 지난 해 보다 1.6배 늘린 3300점포에서 군고구마 기기를 운영하며, 군고구마와 함께 다양한 겨울 먹거리를 찾는 고객들이 늘어남에 따라 구운 감자와 구운 계란도 판매한다.

어묵도 선보인다. GS25는 어묵 업계의 양대 산맥이라고 할 수 있는 삼진어묵과 고래사 어묵과 손잡고 겨울철 어묵 판매가 높은 1천여점포에서 즉석 어묵을 판매한다.

GS25는 부산에서 시작돼 전국구 어묵 브랜드로 자리매김한 삼진어묵, 고래사어묵과 손잡고 판매를 진행하는 만큼 고객들의 큰 호응이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에디터 진선 sun27d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