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끝까지 사랑’ 박광현, 홍수아·강은탁 과거 동거 사실에 충격 “뭐라고?”

기사승인 2018.10.16  20:32:43

공유
ad38
ad48

홍수아의 악행에 억울한 희생양이 생겼다.

(사진=KBS 2TV '끝까지 사랑')

16일 방송된 KBS 2TV 일일드라마 ‘끝까지 사랑’(연출 신창석, 극본 이선희)에는 윤정한(강은탁 분)과 강세나(홍수아 분)가 과거 함께 살던 사이였다는 걸 알고 충격에 빠지는 한두영(박광현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한수창(김하균 분)은 하영옥(남기애 분)가 강세나에 대해 언급한 후부터 머릿속이 복잡했다. 과거에는 그저 흘려보냈던 ‘우연’같았던 ‘필연’들이 한수창의 뇌리를 흔든 것. 따지고 보면 강세나를 집안에 들일 때부터 한가영, 그리고 서미순(이응경 분)과 사이에 오해만 생겼다.

결국 한수창은 한두영에게 사돈이 이상한 소리를 하더라며 한두영에게 알아볼 것을 요구했다. 한두영은 윤정한이 돌아온다면 한가영을 찾아올 게 분명하니 우선 분식집에 가보겠다고 길을 나섰다.

같은 시간 숨통이 조여오는 강세나 역시 한가영에게 윤정한에 대해 추궁하기 위해 찾아간 찰나였다. 한가영과 언성을 높이던 강세나는 “윤정한이랑 5년 살다 버린 나쁜 년이라고 생각할 거 아니야”라고 소리쳤다. 이때 방으로 들어서던 한두영을 그대로 얼어붙었다. 이어 강세나에게 “윤정한하고 당신 무슨 사이라고?”라고 물었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