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라돈검출 '오늘습관' 생리대, 기준치 10배 넘어 "모나자이트 사용 가능성 있다"

기사승인 2018.10.16  20:42:05

공유
ad38
ad48

생리대에서 라돈이 검출돼 충격을 안겼다.

 

16일 방송된 JTBC '뉴스룸'에서는 최근 SNS를 통해 많은 인기를 얻고 있는 '오늘습관' 생리대에서 라돈이 검출됐다는 소식을 전했다. 해당 생리대에서 검출된 라돈 양은 대진침대보다 많은 것으로 드러났다.

취재진은 김포대 환경보건연구소 도움을 받아 라돈 측정을 한 결과, 생리대는 크게 표지층과 흡수층으로 구성되는데, 흡수층에 있는 제올라이트 패치에서 기준치 148Bq의 10배가 넘는 라돈이 검출됐다.

박경북 김포대 환경보건 연구소장은 "워낙 피부하고 접촉이 가깝기 때문에, 이거를 사용했던 여성들한테는 어떤 피부암이라든가 더 나아가서 여성 특유의 암하고도 직결될 수 있다"고 우려했다.

이어 박 소장은 "제올라이트에서 라돈이 나온다는 것은 처음 들어본다"며 "또 하나의 다른 물질이 도포되지 않았나"라고 말한 후 고배율 현미경으로 패치를 살폈다.

전문가들은 이 패치에 제올라이트가 아닌, 라돈을 방출하는 것으로 알려진 '모나자이트'가 쓰였을 가능성을 제기했다. 

이덕환 서강대 화학과 교수는 "우리나라에 수입된 건 (모나자이트) 대부분이 흙갈색 또는 적갈색 파우더로 확인이 돼요. 형상으로 봐서는 제올라이트보다는 모나자이트일 가능성이 훨씬 높다"고 설명했다.

에디터 노이슬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