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쇼미777' 디아크, pH-1에 패배 '탈락' 39표 차이…2440만원짜리 무대

기사승인 2018.10.13  01:00:31

공유
ad38
ad48

'쇼미더머니777' 1차 공연에서

12일 방송된 Mnet '쇼미더머니 트리플세븐(쇼미더머니777)'에서는 1차 공연 대진을 위한 래퍼 지목이 공개됐다.

이날 프로듀서들은 파이트머니를 팀 소속 래퍼들에게 분산해 베팅했다. 높은 금액을 받은 래퍼는 상대를 지목할 수 있는 권리가 주어진다.

코드쿤스트&팔로알토 팀에서는 루피 3000만원, 키드밀리 320만원, pH-1 320만원으로 분배됐다. 딥플로우&넉살 팀에서는 EK 3120만원, 차붐 500만원, 김효은 500만원이었다. 기리보이&스윙스 팀에서는 나플라 4120만원, ODEE 1200만원, 오르내림 260만원이었다. 마지막으로 더콰이엇&창모 팀에서는 쿠기 2120만원, 수퍼비 2120만원, 디아크 2120만원이었다.

파이트머니를 가장 많이 받은 상위 6명은 나플라 4120만원, EK 3120만원, 루피 3000만원, 수퍼비 2120만원, 쿠기 2120만원, 디아크 2120만원이었다.

2440만원이 걸린 디아크와 pH-1의 대결 결과가 발표됐다.

총 투표수는 디아크 350표, pH-1 389표로 pH-1의 승리였다. 이로인해 디아크는 이번 무대를 마지막으로 '쇼미더머니777'을 떠나게 됐다.

한편 디아크는 앞서 불거진 사생활 논란으로 인해 이날 방송 출연 분량이 최소화 된 상태다. '쇼미더머니 트리플세븐' 측은 12일 "제작진은 출연 중인 다른 래퍼 및 프로듀서들의 정당한 노력이 제대로 전달될 수 있는 선으로만 디아크의 노출을 한정하고, 편집을 통해 분량을 최소화하기로 결정했다"고 전한 바 있다.

 

사진=Mnet '쇼미더머니 트리플세븐' 방송 영상 캡처

 

에디터 진선 sun27d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