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내일도 맑음’ 가짜 한수정, 심혜진 잃어버린 딸 설인아 진실에 ‘충격’

기사승인 2018.10.12  21:02:42

공유
ad38
ad48

가짜 한수정이 진짜 한수정의 정체를 알게 됐다.

12일 방송된 KBS 1TV 일일드라마 ‘내일도 맑음’(연출 어수선/극본 김민주)에는 한때 ‘가짜 한수정’ 노릇을 하던 최유라(홍아름 분)와 강하늬(설인아 분)의 만남이 그려졌다.

(사진=KBS 1TV '내일도 맑음')

최유라는 윤선희(지수원 분)를 협박해 결국 수정부띠끄에 취직하게 됐다. 그리고 출근 전날, 윤진희(심혜진 분)의 책상 위에 놓여있는 진짜 한수정의 사진을 보며 “내가 널 곧 찾아줄게”라고 미소지었다.

윤선희(지수원 분)가 진짜 한수정을 숨기고 있다고 생각했기 때문. 역시나 윤선희는 갑작스러운 강하늬의 방문에 윤진희의 책상 위에 올려져 있던 한수정의 어릴 적 사진을 치워버렸다. 그러나 이때까지만 해도 최유라는 강하늬의 존재를 눈치채지 못했다.

하지만 윤선희가 돈을 쥐어주고 윤진희에게 진짜 한수정이 어릴 적 사망했다고 거짓말을 하게 만든 남자와 만나 술을 마셨다. 남자가 술에 취할 때쯤 최유라는 자신의 사연을 꾸며내며 동정심을 유발했다. 남자는 최유라를 안타깝게 여기며 자신이 아는 이야기를 전하던 중 강하늬가 한수정의 진짜 딸이라고 털어놨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