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백종원, 국정감사 참고인 출석 “‘골목식당’ 취지, 준비없이 요식업 하지 말라는 것”

기사승인 2018.10.12  20:08:02

공유
ad38
ad48

백종원이 국정감사 참고인으로 출석했다.

12일 국회에서 열린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국정감사에 외식업체 더본코리아 대표이사 자격으로 백종원이 참석했다.

백종원은 국내 외식업 프랜차이즈의 문제에 대해 “어느 한쪽이 양보하는 것이 좋은 생각이 아니다”라며 “제일 좋은 것은 같이 살아야 한다”라고 지적했다.

또 “우리나라는 인구당 매장 수가 너무 많다. 미국 같은 경우 매장을 열려면 최소 1∼2년이 걸리고 쉽게 할 수 없는데 우리나라는 외식업을 너무 쉽게 할 수 있는 상황이다. 식당 하시는 분들이 너무 겁 없이 준비 없이 뛰어들다 보니”라고 설명했다.

더불어 자신이 진행하는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 대해 “식당을 하라고 부추기는 것으로 오해하시는데 그게 아니라 ‘준비 없으면 하지 마세요’라는 뜻이다. 외식업 창업을 쉽게 할 수 없는 문턱을 만들어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자유한국당 정유섭 의원이 “백종원 대표님 가맹점이 손님을 다 빼앗아간다고 한다. 출점을 제한할 생각이 없냐”라고 묻자 백종원은 “가맹점을 잘 키워 점주가 잘 벌게 해 준 것뿐인데 무슨 잘못인지 모르겠다. 너무하신 것 아니냐”라고 반박하기도 했다.

민주평화당 이용주 의원이 기부보다 사업 자체를 키워 일자리를 늘려달라고 말하자 “그렇게 생각하지만 감히 얘기를 못 하고 있었던 것”이라고 답해 한때 국감장에 웃음이 나오기도 했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