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구하라 전 남자친구’ 최종범 휴대전화 디지털복구 완료…협박 여부 가린다

기사승인 2018.10.12  16:10:08

공유
ad38
ad48

경찰이 최종범씨로부터 압수한 전자장비의 디지털복구 작업이 끝난 것으로 전해졌다.

12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경찰청 사이버수사대는 강남경찰서가 의뢰한 최종범씨의 휴대전화와 USB 등에 대한 디지털포렌식 복구를 완료해 결과를 회신했다.

이는 지난 2일 경찰이 걸그룹 카라 출신의 구하라와 전 남자친구 최종범씨의 자택과 자동차 등을 압수수색해 확보한 것이다.

경찰은 최종범씨에 대한 압수수색을 진행하는 한편, 구하라 측으로부터 최종범씨가 협박했다는 영상을 제출받았다.

강남경찰서는 현재 복구된 디지털 자료를 놓고 최종범씨가 구라하에게 영상을 유포하겠다며 협박한 사실이 있는지를 파악하는데 주력하고 있다. 아울러 최종범씨가 영상을 외부로 보내려고 시도한 적이 있는지 등을 살피고 있다.

이에 이르면 다음주 중에 최종범씨를 경찰서로 다시 불러 영상 유포협박 혐의에 관한 조사를 추가로 진행할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구하라는 쌍방폭행이 있었던 것으로 알려진 지난달 13일 새벽 최종범씨가 성관계 영상을 전송하며 본인을 협박했다고 주장하며 27일 강요·협박·성범죄처벌법 등 혐의로 추가 고소했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