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낸시랭, 왕진진과 이혼 심경글 “모든 고통과 시련을 아트로 승화시키겠다”

기사승인 2018.10.12  11:48:51

공유
ad38
ad48

낸시랭이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남편 왕진진(전준주)과의 이혼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12일 낸시랭이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제가 선택했던 사랑으로 결혼부터 이혼까지 이렇게 요란하고 피곤하게 저의 소식을 전하게 돼 많은 분에게 진심으로 죄송하다”라는 글을 올렸다.

이어 “제가 선택한 잘못된 결혼과 사랑인 만큼 누구 탓도 없이 힘들어도 제가 다 감당하고 책임져야 할 부분들은 책임지겠다”라며 “앞으로 조용히 저의 아트와 미술 작품에만 전념하며 열심히 살겠다”라고 밝혔다.

아울러 왕진진과 그간의 논란에도 응원해준 이들에 대해 “많은 분이 따뜻한 격려와 응원(을 보내주신 점)에 너무나 감사하다”라고 인사를 전하며 “사랑에 눈멀었던 제 이기심과 부족함으로 그동안 제가 한 어리석은 행동과 말들로 상처받은 분들에게 진심으로 죄송하고 깊이 사죄드린다”고 거듭 강조했다.

낸시랭은 12월 7일 개인전을 앞두고 있어 작품에만 집중할 계획이라며 “이 모든 고통과 시련을 예술가로서 아트를 통한 작품들로 승화시키겠다”고 설명했다.

지난해 12월 말 낸시랭은 왕진진과 혼인신고를 하고 부부가 됐다. 이 과정에서 왕진진의 과거사를 두고 논란이 빚어졌으나 낸시랭은 공동기자회견을 통해 이에 반박하는 등 적극적인 대응에 나섰다.

더불어 인스타그램을 통해 신혼 일상을 공개하는 등 결혼생활을 이어왔다.

그러나 최근 낸시랭과 부부싸움 과정에서 왕진진이 특수손괴 혐의로 불구속 입건되며 다시 논란의 불씨가 일기 시작했다. 결국 10일 왕진진은 용산구 자택에서 의식을 잃은 채 발견됐다.

왕진진은 투자사기로 인해 낸시랭과 불화가 빚어졌다고 밝히며 “아내는 나를 철저히 배신하고 기망한 이들과 손잡고 하나뿐인 남편을 사기꾼으로 몰아갔다”라고 억울함을 호소했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