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김유정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로 2년만의 드라마…만찢 취준생 스틸컷

기사승인 2018.10.11  10:46:43

공유
ad38
ad48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김유정이 상상을 현실로 만드는 비주얼 천재다운 '만찢' 싱크로율로 돌아온다.

'뷰티 인사이드' 후속으로 오는 11월 26일 첫 방송되는 JTBC 월화드라마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연출 노종찬, 극본 한희정, 제작 드라마하우스, 오형제/ 이하 '일뜨청')측은 베일에 가려있어 더 기대를 높이는 김유정의 캐릭터 컷을 첫 공개했다.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는 청결이 목숨보다 중요한 꽃미남 청소업체 CEO 장선결(윤균상 분)과 청결보다 생존이 먼저인 열정 만렙 취준생 길오솔(김유정 분)이 만나 펼치는 완전무결 로맨스다. 동명의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드라마 제작 소식이 전해지자마자 국내외 팬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았고, 김유정, 윤균상, 송재림의 라인업을 완성하며 기대작으로 떠올랐다.

드디어 베일을 벗은 김유정표 '길오솔'은 만화를 찢고 나온 완벽한 싱크로율로 기대를 높인다. 부스스한 머리와 목이 축 늘어진 티셔츠를 입은 김유정만의 러블리함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햇살보다 더 반짝이는 미소는 세상 씩씩하고 밝은 길오솔 그 자체다. 이어진 사진 속 김치 국물이 뭍은 꼬질꼬질한 티셔츠에 대충 묶어 헝크러진 머리는 신경도 쓰이지 않는 듯 누군가를 향해 멍뭉美를 발산하는 김유정의 모습은 '길오솔' 캐릭터에 호기심을 자극한다.

면접장에서의 모습도 공개됐다. 평소와 달리 단정하게 정장을 갖춰 입고 수험표까지 착용한 김유정은 열정 만렙 '취준생'답게 무언가를 씩씩하게 어필중이다. 사진만 봐도 보는 이들을 무장해제 시키는 길오솔의 무한 긍정 에너지가 고스란히 전해진다.

'구르미 그린 달빛' 이후 2년 만에 드라마에 나서는 김유정은 청결보다 생존이 우선인 열정 만렙 취업준비생 길오솔 역으로 연기 변신에 나선다. 세상의 모든 알바를 섭렵하며 취업의 문을 두드리느라 연애는 물론 청결마저 사치가 된 취준생이자 팍팍하고 빡센 현실 속 깔끔함은 포기하고 무릎 나온 추리닝이 트레이드마크가 된 위생관념 제로의 '청포녀(청결을 포기한 여자)' 길오솔이 결벽증을 앓는 상극의 '무결남' 선결이 운영하는 '청소의 요정'에 입사하게 되면서 요상하고 뜨거운 인간개조 프로젝트가 시작된다.

김유정은 '구르미 그린 달빛', '해를 품은 달' 등 원작을 바탕으로 한 드라마에서 상상의 인물을 현실로 구현하는 탁월한 연기력과 비주얼로 뜨거운 사랑을 받았다. 연기력은 물론 흥행력까지 모두 갖춘 김유정이 성인이 된 후 처음으로 선택한 작품인 만큼 어떤 연기 변신으로 시청자들과 만날지도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하는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는 '인수대비', '궁중잔혹사-꽃들의 전쟁'에서 감각적인 연출을 인정받은 노종찬 감독과 '조선총잡이' 한희정 작가가 의기투합했다. '뷰티 인사이드' 후속으로 오는 11월 26일(월) 오후 9시 30분 JTBC에서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드라마하우스, 오형제

 

에디터 진선 sun27d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