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국가부도의 날' 11월28일 개봉 확정...김혜수X유아인X벵상 카셀 티저포스터 공개

기사승인 2018.10.10  08:29:00

공유
ad38
ad48

김혜수, 유아인, 허준호, 조우진, 그리고 뱅상 카셀까지 탄탄한 연기력과 매력을 겸비한 배우들의 만남으로 기대를 모으는 영화 ‘국가부도의 날’이 11월28일 개봉을 확정 지었다.

 


영화 ‘국가부도의 날’은 국가 부도까지 남은 시간 일주일, 위기를 막으려는 사람과 위기에 베팅하는 사람 그리고 회사와 가족을 지키려는 평범한 사람까지, 1997년 IMF 위기 속 서로 다른 선택을 했던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독보적 존재감의 배우 김혜수, 유아인, 허준호, 조우진의 조합은 물론 세계적인 배우 뱅상 카셀의 첫 한국 영화 출연으로 기대를 모으는 가운데, 1997년 국가 부도의 위기를 살았던 인물들의 모습을 담은 티저 포스터 2종을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포스터는 1997년 사상 최대의 경제 위기에 마주한 인물들의 모습과 IMF 협상 현장의 대비로 극적인 긴장과 드라마를 예고한다.

한국은행 통화정책팀장으로 위기를 예견하고 대책을 세운 유일한 인물인 한시현(김혜수)을 비롯, 위기를 기회로 만들기 위해 과감히 사표를 던지는 금융맨 윤정학(유아인), 회사와 가족을 지키기 위해 분투하는 가장 갑수(허준호), 그리고 혼란을 막기 위해 위기를 덮어두려는 재정국 차관(조우진)에 이르기까지 국가 부도의 위기를 앞두고 서로 다른 선택을 하게 되는 4인의 엇갈린 표정이 담긴 포스터는 모두의 운명을 바꾼 그날의 이야기에 대한 궁금증을 고조시킨다.

또한 한국 정부와 IMF 총재(뱅상 카셀)가 악수로 협상을 체결하는 역사적 순간을 담은 포스터는 아무도 예고하지 않았고, 누구도 예측할 수 없었던 그날의 위기와 변화의 공기를 고스란히 담아내 이목을 집중시킨다.

특히 이번 포스터는 위기를 막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인물로 전문성과 신념을 갖춘 여성 캐릭터로 돌아온 김혜수와 위기를 직감하고 베팅을 시작하는 인물로 복합적인 면모를 보여줄 유아인, 이 시대 평범한 가장으로 공감을 불러일으킬 허준호와 위기 대응 방식을 두고 시현과 대립하는 재정국 차관 역의 조우진 등 배우들의 연기 변신에 대한 기대감을 높인다. 여기에 양보 없는 협상을 펼치는 ‘IMF 총재’ 역을 맡아 극에 팽팽한 긴장감을 불어넣을 뱅상 카셀의 등장 또한 영화에 대한 궁금증을 고조시킨다.

한편 1997년 국가 부도의 위기를 다룬 신선한 소재, 흡입력 있는 스토리와 신뢰감 높은 글로벌 캐스팅으로 기대를 높이는 영화 ‘국가부도의 날’은 오는 11월28일 개봉 예정이다.

 

에디터 신동혁 ziziyazizi@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