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최고의 이혼’ 배두나, 어른들 걱정에 한숨 “이혼은 둘만 아니라 가족이 하는 거잖아”

기사승인 2018.10.09  22:34:12

공유
ad38
ad48

배두나가 양가 어른들을 걱정했다.

9일 방송된 KBS 2TV 월화드라마 ‘최고의 이혼’(연출 유현기/극본 문정인)에는 이혼을 결심했지만 양가 어른들에게 죄송한 마음을 갖게 되는 조석무(차태현 분)와 강휘루(배두나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KBS 2TV '최고의 이혼')

강휘루는 잠자리에 들기 전 조석무에게 “쉽게 결정한 거 아냐. 당신은 변하지 않을 거야. 변하길 바라는 것도 아니고 여기까지가 딱 좋은 거 같아. 단 하나 걸리는 게 있다면 가족들”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혼은 그 둘만이 아니라 두 가족이 이혼하는 거라잖아. 할머니께 죄송해”라고 털어놨다. 할머니 생신에 찾아뵐 거라는 강휘루의 말에 조석무는 “아버지 생신은 됐어 그건 하지 마”라고 선을 그었다.

하지만 불참한다고 해서 끝이 아니였다. 거짓말로 둘러댄다고 해도 두 가족 간에 왕례 때문에 금방 탄로날 게 뻔했던 것. 조석무는 어른들게 말할 시기를 두고 고민하며 “아버님 수술하시면 언제쯤 괜찮아지시나?”라고 물었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