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끝까지사랑’ 홍수아, 출생의 비밀 아는 정혜인 살해 계획? “네가 자초한 일”

기사승인 2018.10.09  20:08:01

공유
ad38
ad48

홍수아가 정혜인을 위협했다.

9일 방송된 KBS 2TV 일일드라마 ‘끝까지 사랑’(연출 신창석, 극본 이선희)에는 강제혁(김일우 분)을 만나게 되는 에밀리(정혜인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KBS 2TV '끝까지 사랑')

한가영(이영아 분)과 윤정한(강은탁 분)의 사이가 틀어진 것을 지켜보면서 강세나(홍수아 분)는 본인이 원인을 제공해놓고도 “천하의 잉꼬부부도 별 수 없구나”라고 이죽거렸다. 그러나 한가영은 “우린 안 헤어져”라며 이를 극복하겠다는 의지를 내비쳤다.

강세나가 “윤정한은 이미 돌처럼 굳은 거 같은데? 나도 겪어봐서 알잖아”라고 하는 말에도 한가영은 “그래. 그렇게 무서운 남자가 지금 목표를 강세나 너로 잡았어”라고 맞불을 놨다.

이런 가운데 강제혁은 에밀리의 호텔을 찾아가 그녀를 만났다. 어째서 강세나가 돈을 마련해주냐는 질문에 에밀리는 순간 당황했다. 강세나가 강제혁의 친자가 아니라는 걸 알고 있었으나, 병중인 자신의 부친을 생각하면 섣불리 움직일 수 없었다.

마침 나타난 강세나는 강제혁의 질문에 “옛날에 내가 가난할 때 얘한테 신세를 많이 졌으니까”라고 둘러댔다. 강제혁이 떠난 후 에밀리는 강세나에게 자신의 부친이 한국에 들어와 살 수 있게 해달라고 읍소했다. 그러나 강세나는 최덕배를 이용해 이번에는 에밀리의 신변을 위협했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