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고양 저유소 화재 "풍등 탓"...경찰, 용의자 20대 스리랑카인 검거

기사승인 2018.10.08  20:14:02

공유
ad38
ad48

지난 7일 발생한 경기도 고양시 저유소 화재 용의자가 긴급 체포됐다.

  

사진=연합뉴스


화재를 조사 중인 경기 고양경찰서는 8일 “고양 저유소 화재 관련 중실화 혐의로 스리랑카인 남성 A씨(27)를 긴급 체포했다”고 밝혔다.

앞서 이날 오전 경찰 등 관계 당국은 확보한 증거물과 자료를 분석하며 기계적, 화학적 요인 등 화재 원인에 대해 집중 분석했다. 현장감식은 물론, 대한송유관공사 경인지사 관계자들을 상대로 조사를 벌이는 한편 저유소 주변 CCTV 확보 범위를 확대해 폭발 원인에 외부적인 요인이 있는지도 수사했다.

경찰은 CCTV 등을 분석한 결과 A씨가 인근 야산 강매터널 공사장에서 소형 열기구인 풍등을 날리다 저유시설 잔디밭에 낙하시킨 것을 확인했다.

풍등이 저유시설 잔디밭에 떨어지며 불이 붙었고, 이 불씨가 저유탱크 유증환기구를 통해 들어가며 폭발이 발생했을 가능성이 큰 것으로 보고 있다.

이에 경찰은 이날 오후 4시 30분쯤 검거했다. 그는 현장 인근 공사장에서 일하는 근로자로 파악됐다.

불은 7일 오전 10시45분쯤 고양시 덕양구 화전동 대한송유공사경인지사옥외탱크 14기 중 하나인 휘발유 탱크에서 발생했다. 불은 진화작업 끝에 17시간 만인 8일 오전 3시58분쯤 완전히 꺼졌다. 총 180만ℓ의 기름이 다른 탱크로 옮겨졌고, 260만ℓ는 연소했다.

 

에디터 신동혁 ziziyazizi@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