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마이너리거’ 배지환, 데이트 폭력 혐의로 벌금 200만원에 약식기소

기사승인 2018.10.08  15:41:27

공유
ad38
ad48

마이너리거 배지환이 데이트 폭력으로 벌금형을 받았다.

8일 대구지검 여성아동범죄조사부가 사귀던 여성을 폭행한 혐의로 피츠버그 파이리츠 산하의 마이너리그에서 뛰고 있는 배지환을 벌금 200만원에 약식기소했다고 밝혔다.

배지환은 2017년 12월 31일 대구시 중구 동성로에서 교제 중이던 여자친구 A씨(19세)의 어깨를 때리고 발로 차는 등 폭행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올해 초 서울 한 경찰서에 고소장을 제출했다. 이후 사건 발생지 관할인 대구 중부경찰서가 배지환을 조사해 검찰에 넘겼다.

검찰시민위원대구지검은 배지환의 나이가 어리고, 피해자를 위해 거액을 공탁했다는 점을 들어 검찰시민위원회를 거쳐 약식기소를 결정했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