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베놈' 74개국 박스오피스 1위 등극...전세계 사로잡은 빌런 히어로 열풍

기사승인 2018.10.08  14:05:03

공유
ad38
ad48

마블 최초 빌런 히어로 무비 ‘베놈’(감독 루벤 플레셔)이 개봉과 동시에 전 세계적으로 흥행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개봉 후 국내 박스오피스 1위를 굳건히 지키며 무서운 흥행세를 보이고 있는 영화 ‘베놈’이 국내 박스오피스를 비롯, 개봉 첫 주 전미 박스오피스를 모두 석권하며 새로운 흥행 강자의 등장을 알렸다.

‘베놈’은 정의로운 기자 에디 브록(톰 하디)이 외계 생물체 ‘심비오트’의 숙주가 된 후 마블 최초의 빌런 히어로 베놈으로 거듭나는 이야기를 그린 액션 블록버스터다.

한국보다 하루 뒤인 10월4일(현지시각) 미국에서 개봉한 ‘베놈’은 개봉과 동시에 약 8003만 달러(한화 약 904억원)의 흥행 수익을 거두며 전미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으며, 이는 역대 할리우드의 10월 개봉작 오프닝 스코어 중 가장 높은 성적을 거둔 것이어서 이목을 집중시킨다.

뿐만 아니라 ‘베놈’의 오프닝은 마블 솔로 데뷔 영화 중 ‘퍼스트 어벤져’와 ‘토르’(약 6500만 달러), ‘앤트맨’(약 5700만 달러)의 오프닝 스코어를 압도적으로 제친 기록임은 물론, 톰 하디의 대표 흥행작 ‘덩케르크’(2017)(약 5050만 달러), ‘매드맥스: 분노의 도로’(2013)(약 4500만 달러)의 오프닝 수익을 앞선 수치로 눈길을 끈다.

이와 같은 흥행 성적을 두고 박스오피스 모조에서는 ‘베놈’이 전 세계적 흥행 열풍을 일으켰던 ‘그래비티’가 세운 10월 박스오피스 성적을 경신할 것이라 전망해 향후 흥행 결과에 더욱 귀추가 주목된다.

 

사진=박스오피스모조 캡처

여기에 ‘베놈’은 개봉국 74개국에서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하며 전세계적으로 약 2억500만 달러(한화 약 2320억원)의 흥행을 거뒀다. 특히 그 중에서도 한국은 해외 개봉국 중 가장 높은 흥행 성적을 기록하며 압도적인 흥행세를 보인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베놈’을 향해 해외 매체들은 “지난 10년간 개봉한 코믹스 영화 중 단연 최고!”(ABC TV), “뛰어난 영상과 즐거운 충격이 있다!”(INDIEWIRE), “슈퍼히어로 영화에 지쳤다면! 딱 맞는 해독제가 되어줄 영화 ‘베놈’”(TRIVUNE NEWS SERVICE) 등 화려한 액션으로 완성한 독보적인 볼거리에 뜨거운 호평을 보내고 있다. 뿐만 아니라, “완벽한 빌런 히어로 톰 하디, 거부할 수 없는 재미를 탄생시켰다!”(SYFY), “모두가 주목해야 할 배우 톰 하디”(JOBLO.COM) 등 톰 하디의 인생 캐릭터 갱신에 큰 호응을 보내고 있어 영화에 대한 궁금증을 더한다.

국내 반응 역시 다르지 않다. 관람한 네티즌들 역시 “개봉 첫날 조조로 봤는데 완전 대박ㅋㅋㅋ 베놈 매력 터져요!”(네이버 hy****), “비주얼과 분위기 진짜 최고ㅋㅋ”(네이버 xy****), “에디 브록과 베놈의 브로맨스”(CGV ka****) ‘베놈’은 국내에서도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내며 개봉 5일 만에 200만 관객을 돌파하고 개봉주에 총 208만 관객을 동원, 부동의 박스오피스 1위를 유지하며 적수 없는 극장가의 흥행 주역으로 자리매김했다.

여기에 궁금증을 자극하는 쿠키 영상과 함께 ‘베놈’ 특유의 액션을 더욱 완벽하게 즐길 수 있는 4DX 관람 후기 등이 입소문을 더하고 있어 <베놈>의 흥행 질주는 계속 이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에디터 신동혁 ziziyazizi@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