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음바페, 13분만에 4골 폭발...5-0 勝 1등공신 '역대급 퍼포먼스'

기사승인 2018.10.08  10:29:31

공유
ad38
ad48

파리 생제르망(PSG) 킬리안 음바페가 맹활약을 펼치며 자신의 포텐셜 클래스를 선보였다.

 

AFP=연합뉴스


PSG는 8일(이하 한국시각) 2018-19 프랑스 리그1 9라운드 경기에서 올림피크 리옹을 5-0으로 대파하며 리그 9전 전승으로 1위를 달렸다.

이날 선발 출전한 음바페는 이날 폭발한 5골에 모두 관여하며 압도적인 활약을 펼쳤다. 전반 초반 오른쪽 측면을 돌파하다가 골키퍼 태클에 걸려 넘어지면서 PK를 얻어내며 네이마르의 골에 관여했다.

하지만 전반의 도움은 시작에 불과했다. 후반부턴 본격적 골 사냥에 성공했다. 후반 16분 첫 골을 기록한 음바페는 4분 뒤 마르퀴뇨스의 크로스를 골로 연결하며 두 골째를 사냥했다. 이어 5분 뒤 네이마르의 패스를 받은 후 각도를 좁히기 위해 나온 골키퍼의 키를 넘기는 로빙 슈팅으로 해트트릭을 달성했다. 단 9분만에 기록한 해트트릭이었다.

여기서 그치지 않고 음바페는 다시 5분 뒤 상대 수비를 맞고 튀어나오는 공을 집중력 있게 골로 연결하면서 13분 사이에 4골을 만드는 기염을 토했다. 이는 프랑스 리그앙 역사상 45년 만에 나온 대기록인 동시에 45년 만에 가장 어린 4골 득점자로 이름을 올렸다.

이같은 활약에 음바페는 유럽축구전문통계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으로부터 평점 10점 만점을 받았다.

 

에디터 신동혁 ziziyazizi@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