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미운 우리 새끼' 주병진, 데뷔 41년만의 첫 뮤지컬 "난 최고의 광대" 열연

기사승인 2018.10.07  22:41:26

공유
ad50

주병진이 뮤지컬에 도전해 호평을 받았다.

7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이동건이 게스트로 출연한 가운데 주병진의 일상이 공개됐다.

이날 주병진은 데뷔 41년 만에 뮤지컬에 도전했다. 주병진은 대기실에서도 노래를 흥얼거리는 등 연습에 매진했다. 그러나 가사를 자꾸 틀려 안타까움을 유발했다.

무대에 오르기 전 주병진은 "관객 많으냐"며 긴장을 드러냈다. 그는 이날을 위해 청심환을 먹었다고도 고백했다.

그러나 주병진은 무대에 오르자 긴장감은 숨기고 청산유수로 말을 쏟아 관객들의 반응을 유도하는 등 '대부' 다운 모습으로 감탄을 자아냈다. 연기와 노래, 율동도 실수 없이 완벽했다. 동료 배우들과의 호흡도 척척 해냈다.

스튜디오에서는 주병진이 "나는야 최고의 광대"라는 가사의 노래를 부르자 노래가 그의 삶과 닮았다는 이야기가 오갔다.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 영상 캡처

 

진선 기자 sun27d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