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미운 우리 새끼' 임원희, 아버지 향한 그리움 "금연 칭찬받고 싶었다"

기사승인 2018.10.07  22:21:59

공유
ad38
ad48

임원희가 돌아가신 아버지를 그리워했다.

7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이동건이 게스트로 출연한 가운데 임원희의 일상이 공개됐다.

이날 임원희는 추석을 맞아 돌아가신 아버지의 위패가 모셔진 법당을 찾았다.

그는 절을 올린 후 "추석이라 아버지 뵈러 온 거다. 예전에는 하루에도 백 번씩 생각하고 그랬는데 아버지 돌아가신 지 오래 되셔가지고 생각 안 할 때도 많다"고 고백했다.

이어 "아버지가 가장 바라시는 건 엄마랑 저랑 잘 사는 거잖잖나"라며 "살아생전에 어머니한테 잘해라 잘해라 했는데 계속 못하다가 1, 2년 전부터 정신 차린 것 같다. 이제 속 안 썩이고 잘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또 "금연을 시작했다. 칭찬을 받고 싶었다"고 털어 놨다.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 영상 캡처

 

에디터 진선 sun27d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