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Again 왕대륙 신드롬'...'28세 미성년' 설렘 폭발 티저 예고편 공개

기사승인 2018.10.02  17:07:39

공유
ad38
ad48

왕대륙이 ‘나의 소녀시대’에 이어 또 한 번 로맨스 신드롬을 일으킬 영화 '28세 미성년'으로 찾아온다.

 

올가을 극장가를 찾은 관객들의 설렘 지수를 가득 높여줄 ‘28세 미성년’(감독 장 모)이 티저 예고편을 공개했다. 영화는 현실적인 짝사랑 바라기 스물여덟 ‘량시아’와 솔직무모 첫사랑 직진녀 ‘량시아’가 오락가락 그려가는 타임슬립 판타지 스위치 로맨스를 그린다.

아시아를 대표하는 첫사랑의 아이콘 왕대륙과 배우 니니, 세계적인 거장 장이머우 감독의 제작 참여까지. 왕대륙 팬들은 물론, 로맨스 영화를 사랑하는 관객들의 마음까지도 설레게 하고 있다.

이번에 공개된 티저 예고편은 초콜릿만 먹으면 열일곱으로 돌아가는 량시아(니니)의 판타스틱한 로맨스를 고스란히 담고 있어 보는 이들의 시선을 집중시킨다. 먼저 28세 무직 량시아가 “넌 나의 유일한 왕자님이야”라고 이야기하며 10년 경력 남친 덕후로서의 면모를 뽐내는 한편, 함께 등장하는 남자친구 얀(곽건화)의 이별 통보는 그들 앞에 닥치게 될 새로운 이야기에 대한 흥미를 유발한다.

이어 ‘온세상이 멈춰버린 그날 다시 열일곱으로 돌아가다!’라는 카피와 스물여덟 최악의 날, 열일곱으로 돌아가게 된 량시아의 모습은 영화만의 독특한 설정을 보여주며 또 다른 재미 포인트로 호기심을 고조시킨다.

열일곱으로 돌아간 량시아가 처음으로 만난 인물은 바로 지하철에서 첫눈에 반한 얀(왕대륙)이다. 비주얼만으로도 설렘을 안겨주는 왕대륙은 이번 작품을 통해 마성의 직진남 얀 역으로 연기변신을 선보였다. 그의 환한 미소와 더불어 열일곱살 량시아에게 직진하는 새로운 모습은 영화 팬들의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관객들을 사로잡는 ‘28세 미성년’만의 관전 포인트는 여기서 끝나지 않는다. ‘타임슬립’이라는 소재와 함께 스물여덟의 량시아와 열일곱의 량시아가 오락가락 그려가는 로맨스는 설렘과 재미를 두 배로 배가시킨다. 얀에게 박력 있게 뽀뽀하던 모습도 잠시, 전 남친에게 울며 매달리는 량시아의 모습이 대조를 이루며 보는 즉시 웃음을 자아낸다.

여기에 ‘현실주의 스물여덟 VS 직진본능 열일곱’이라는 카피와 함께 설렘모드를 장착한 열일곱 량시아와 얀의 모습은 그들이 계속 첫사랑 꽃길을 걸어나갈 수 있을지 기대감을 높인다.

한편 다시 열일곱과 스물여덟을 오가며 두 명의 내가 그려가는 어게인 심쿵 로맨스 ‘28세 미성년’은 오는 10월 우리 곁을 찾아온다.

 

에디터 신동혁 ziziyazizi@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