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명당’ 북미 21곳 개봉·하와이영화제 초청...해외흥행 터 잡아

기사승인 2018.09.22  11:13:50

공유
ad38
ad48

추석 극장가에 흥행 열기를 지피고 있는 ‘명당’(감독 박희곤)이 21일 북미 개봉 확정과 더불어 제38회 하와이 국제 영화제에 초청받았다.

 

 

‘명당’은 땅의 기운을 점쳐 인간의 운명을 바꿀 수 있는 천재 지관 박재상(조승우)과 왕이 될 수 있는 천하명당을 차지하려는 이들의 대립과 욕망을 그렸다. 지난 19일 개봉하며 주요 극장 사이트 예매율 1위를 기록하는 동시에 올 추석 온 가족 필람영화로 흥행세를 이어가는 중이다.

여세를 몰아 21일 북미 개봉을 확정했다. 미국 LA에 위치한 CGV LA와 CGV 부에나파크를 시작으로 오는 10월5일 라스베이거스, 페어팩스, 뉴욕, 시카고, 애틀랜타, 워싱턴 D.C., 휴스턴, 샌디에이고, 시애틀, 그리고 캐나다 지역에서는 토론토, 벤쿠버 등 총 21개 지역에서 개봉 예정이다.

또한 제38회 하와이 국제영화제 ‘스포트라이트 온 코리아’ 섹션에 초청됐다. 전 세계 45개국에서 180여 편의 작품을 소개하는 국제적인 영화제로 2015년 ‘사도’, 2016년 ‘덕혜옹주’가 개막작으로 상영됐으며 지난해 ‘택시 운전사’는 ‘스포트라이트 온 코리아’에 초청된 바 있다.

시대와 동서고금을 막론하고 누구나 관심이 있는 명당이라는 소재를 한국적인 감성으로 풀어낸 ‘명당’은 인간의 욕망이라는 묵직한 메시지와 더불어 조승우, 지성, 백윤식, 김성균, 문채원, 유재명, 이원근까지 명품 배우들이 열연과 케미스트리로 북미 관객까지 사로잡을 태세다.

한편 지난 19일 개봉한 '명당'은 누적관객수 32만명을 찍으며 전쟁액션대작 '안시성', 할리우드 공포영화 '더 넌'에 이어 박스오피스 3위를 차지하고 있다. 

 

 

 

에디터 용원중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