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나 혼자 산다’ 정려원, 냥집사+동묘구제쇼핑으로 '소확행' 진수

기사승인 2018.09.22  10:57:09

공유
ad38
ad48

‘나 혼자 산다’가 또 한 번 레전드를 찍었다.

21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가 1부, 2부 모두 13.8%(닐슨 코리아 수도권 기준)의 가구시청률로 동시간대 1위이자 금요일에 방송된 예능 프로그램 중 1위를 기록했다. 2049시청률은 1부와 2부 모두 9.1%(닐슨 코리아 수도권 기준)로 이날 방송된 전체 프로그램 중 가장 높았다.

 

 

어제(21일) 방송에서는 고양이 집사 정려원의 일상과 함께 무지개 회원들의 유쾌한 추석 모임이 담겨 풍성한 즐거움을 선사했다.

먼저 내 집 장만에 성공, 이사 3일 차인 정려원의 하루가 공개됐다. 아직 인테리어가 덜 됐지만 애정만큼은 무한한 보금자리에서 네 마리의 고양이들과 함께 살고 있는 그녀는 눈 뜨자마자 고양이들의 화장실 청소로 아침을 시작했다.

밥 챙기기, 귀 청소, 건강관리까지 고양이들을 한 가족처럼 아끼는 정려원은 초고난이도로 꼽히는 고양이 목욕시키기까지 능숙하게 마쳐 베테랑 집사의 내공을 실감케 했다. 우주를 뿌실 만큼 귀여워서 심장에 해로운 고양이들과 그녀의 케미는 보는 이들의 광대를 승천시켰다.

또한 정려원은 절친 손담비와 파티룩 구매를 위해 동묘시장을 찾았다. 밴드 혁오의 정장패션 콘셉트에 적합한 의상을 찾기 위해 시장을 종횡무진 한 두 사람은 마음에 드는 아이템들을 득템, 만족스러운 쇼핑을 마쳤다. 이어 기존에 있던 옷과 쇼핑한 옷들을 매치한 그녀는 혁오의 정장패션을 자신만의 스타일로 재탄생시켜 패션장인다운 센스를 과시했다.

더불어 갑자기 춤을 추거나 노래를 하며 분출하는 흥과 전기포트에 비빔라면을 끓여 참치 통조림과 함께 먹는 등 곳곳에서 발견되는 친근하고 꾸밈없는 정려원의 모습들은 그녀가 가진 매력을 더욱 배가시켰다.

 

 

무지개 회원 전현무, 박나래, 한혜진, 이시언, 기안84, 쌈디의 추석 모임은 명절 분위기를 고조시켰다. 도란도란 전을 부치고 맛있는 음식을 나눠 먹는 회원들의 모습이 훈훈함을 자아냈다. 무엇보다 박나래와 기안84, 쌈디의 시트콤 뺨치는 삼각 로맨스와 회원들의 예능감이 시너지를 냈다. 뭉쳐서 더욱 재미있는 에피소드로 무지개 회원들의 팀워크와 끈끈한 애정을 엿볼 수 있었다.

사진=MBC '나혼자 산다' 방송 캡처

 

에디터 용원중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