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호날두 퇴장, 1경기 출전정지로 마무리? 친정 맨유와 맞대결 가능성 ↑

기사승인 2018.09.21  08:20:41

공유
ad38
ad48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의 징계가 1경기 출전정지로 마무리 될 것으로 나타났다.

21일 발렌시아와의 경기 도중 상대 선수의 머리를 움켜쥐듯 만져 레드카드를 받은 호날두의 징계가 1경기 출전정시 선에서 마무리 될 것이라는 현지 매체들의 전망이 나왔다.

(사진=연합뉴스, EPA)

이에 따라 호날두는 친정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의 맞대결 출전에 무게가 실렸다.

호날두는 지난 20일 스페인 발렌시아와 2018-2019 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H조 1차전에서 전반 29분 퇴장 명령을 받았다.

UEFA 챔피언스리그에서 개인 통산 154경기 출전 만에 첫 퇴장을 당한 호날두는 눈물을 글썽이는 등 억울한 심경을 내비쳤다.

이에 호날두의 퇴장을 놓고 오심 논란이 확산되자 UEFA는 오는 27일 상벌위원회를 열어 추가 징계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우선 레드카드로 인해 1경기 자동 출전정지를 당해 당장 BSC 영보이스와의 조별리그 2차전 경기에는 나가지 못하게 됐다.

징계가 1경기 출전정지로 끝날 경우 호날두는 내달 열리는 맨유와 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3차전에 나설 수 있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